2021년 하반기 한경 주거문화대상
윤희영 KCC건설 사장 "특화설계로 평생 살고 싶은 집 짓겠다"

“주택 브랜드 ‘스위첸’의 가치를 높이기 위해 특화된 주택을 지속적으로 공급하겠습니다.”

윤희영 KCC건설 사장(사진)은 2021년 하반기 한경주거문화대상 아파트대상 수상 소감을 이같이 밝혔다.

윤 사장은 아파트 대상작(수성 포레스트 스위첸)에 대해 “다양한 콘텐츠를 장착한 KCC건설 혁신의 결과물”이라며 “‘고객 만족’을 넘어 ‘고객 감동’을 위한 KCC건설만의 노하우를 담았다”고 강조했다.

윤 사장은 “양질의 개발 사업을 발굴해 시시각각 변하는 시장 환경에 대처하고, 프로젝트 기획 단계부터 준공까지 전 과정에 걸쳐 집약된 기술을 적용해 고객 지향적 주택을 제공하고 있다”고 했다.

KCC건설은 최근 차세대 디자인 매뉴얼인 ‘스위첸 디자인 매뉴얼 2.0’을 선보였다. 윤 사장은 “시장 트렌드에 부합하기 위해 설계 능력 향상, 상품 기술력 제고 등의 노력을 거듭하고 있다”고 했다. 또 “특화된 디자인을 도입해 고급스럽고 미래 지향적인 외관 디자인을 선보이는 등 아파트 브랜드 시장을 선도하고 있다고 자부한다”고 덧붙였다.

윤 사장은 “구성원 모두 ‘내 집을 짓는다’는 마음으로 프로젝트에 참여하고 있다”며 “소비자들에게 평생 살고 싶은 집을 제공하기 위해 최선의 노력을 다할 것”이라고 강조했다.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