현대엔지니어링이 새로운 조직문화 슬로건으로 ‘엔지니어가 마음껏 뛰어놀 수 있는 회사’라는 의미의 ‘엔지니어스 플레이그라운드(Engineers Playground)’를 채택했다고 1일 밝혔다.

현대엔지니어링은 이날 온라인으로 조직문화 선포식을 열어 새 슬로건을 공개하고 네 가지 조직문화 코드로 자율·협업·수평·도전을 제시했다. 현대엔지니어링은 새 슬로건에 대해 “엔지니어가 마음껏 뛰어놀면서 역동적으로 가진 역량을 모두 발휘할 수 있는 조직문화를 지향하겠다는 의미”라고 설명했다.

네 가지 코드는 급변하는 경영환경과 코로나19 사태 이후 재택근무 등 변화, 직원 중 MZ세대(밀레니얼+Z세대) 증가와 직원 대부분을 차지하는 엔지니어의 성향 등을 종합적으로 고려해 선정했다. 현대엔지니어링은 이날 메타버스(온라인 가상세계) 플랫폼인 개더타운(Gathertown)에 본사를 재현해 회사의 역사와 조직문화 코드, 조직문화 제안 등 게시판 등을 갖춘 온라인 홍보관을 열었다.

은정진 기자 silver@hankyung.com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