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L이앤씨, 4340억원 규모 '경희대 가야의료원' 공사 수주

DL이앤씨(옛 대림산업)는 보원의료재단이 발주한 ‘경희대학교 가야의료원’ 공사도급계약을 체결했다고 30일 밝혔다.

총 공사비는 4340억원이다. 이 중 DL이앤씨의 지분은 70%인 3038억원이다. 오는 10월 착공해 2024년 하반기에 준공할 예정이다.

경희대 가야의료원은 경남 김해시 주촌면 이지일반산업단지 일대에 들어서는 종합병원이다. 지하 4층~지상 17층, 연면적 19만9806㎡, 총 1010개 병상 규모다. 단일 병원 건물로는 전국 최대규모다. 40여개의 진료과와 심뇌혈관센터, 뇌신경센터, 암센터, 감염·호흡기센터, 권역응급의료센터 등을 구축해 위중환자와 응급환자를 치료할 수 있다.

의료원이 들어서면 중증 치료를 받기 위해 타지역 의료시설을 이용해야 했던 김해 시민들의 불편함이 해소될 것으로 전망된다. 특히 병원이 공급되는 이지일반산업단지는 김해시의 의생명특화단지 조성의 일환으로, 이미 입주한 다양한 의료관련 업체와의 시너지 효과도 기대된다.

DL이앤씨는 이대서울병원 등을 비롯해 다양한 의료시설 시공 경험을 보유하고 있다. 이번 공사를 발판으로 향후 다양한 의료, 연구 시설 시공 및 개발사업에 참여할 계획이다.

이혜인 기자 hey@hankyung.com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