총 1350가구…전용면적 84~154㎡
세종시 1년 50%·전국 및 세종시 1년 미만 50% 공급
GS건설 컨소시엄, 다음달 '세종자이 더시티' 분양

GS건설(41,400 -2.24%) 태영건설(11,300 +0.44%) 한신공영(19,700 0.00%)GS건설 컨소시움이 세종시에 대규모 자이 아파트를 공급한다.

GS건설 컨소시엄은 세종 행정중심복합도시 6-3생활권 L1블록에 들어서는 '세종자이 더시티'를 다음 달 분양할 예정이라고 21일 밝혔다.

이 단지는 지하 2층~지상 25층, 24개 동, 전용면적 84~154㎡, 총 1350가구다. 총 44개의 다양한 타입으로 소비자 선택 폭을 넓힌 것이 특징이다.

인근에는 간선급행버스(BRT) 해밀리 정류장이 있어 외곽순환도로인 세종로와 세종 행정중심복합도시를 가로지르는 한누리대로를 이용할 수 있다. 단지는 바로 앞에 초등학교와 유치원이 예정돼 있으며, 중·고교를 도보로 통학할 수 있다.

변에는 세종필드GC, 오가낭뜰 근린공원, 기쁨뜰 근린공원 등이 있고, 다양한 편의시설이 밀집된 중심상업지구를 도보로 이용할 수 있다.

세종시는 전국구 청약이 가능하다. 이 단지는 추첨제 물량인 전용 85㎡ 초과 타입이 1200가구로 전체 물량의 89% 이상을 차지한다.

세종자이 더시티의 견본주택은 세종특별자치시 대평동 264-1번지에 마련된다. 다음 달 중 오픈 예정이다. 현재는 홍보관을 운영 중인 상태다. 홍보관은 세종특별자치시 국세청로 4, 106호에 위치하고 있다. 세종자이 더시티의 입주는 2024년 7월 예정이다

GS건설 분양 관계자는 “개발이 본격화된 6생활권 및 6-3생활권을 대표하는 관문단지이자, 랜드마크가 될 수 있도록 평면 및 마감재뿐만 아니라 단지 내 조경, 커뮤니티시설 등을 차별화하는 데 심혈을 기울이겠다"고 말했다.

이송렬 한경닷컴 기자 yisr0203@hankyung.com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