호반건설, 14일 호반파크에서
한국건설생활환경시험연구원과 업무협약 체결

호반건설과 KCL, 상호 기술개발과 상생발전 협력하기로
호반건설-KCL, 오픈이노베이션을 위한 업무협약 체결

호반건설이 한국건설생활환경시험연구원과 ‘오픈 이노베이션(개방형 혁신)’을 추진하고, 기술 향상에 앞장선다.

호반건설은 14일 서울 서초구 우면동 호반파크에서 한국건설생활환경시험연구원(KCL)과 업무협약을 체결했다.

이날 협약식에는 김대헌 호반건설 기획담당 사장, 문갑 호반건설 밸류 이노베이션실 전무, 윤갑석 KCL 원장, 김동호 KCL 사업부원장, 김상명 KCL 경영부원장, 원한경 플랜에이치벤처스 대표 등이 참석했다.

이번 협약으로 호반건설과 KCL은 상호 기술과 정보를 교류하며 신기술 검증, 연구 개발 등 상생발전에 노력하기로 했다.

주요 내용은 호반건설과 플랜에이치의 제품에 대한 기술 검증과 연구 개발, 기술적 지원에 대한 도움을 받는다. 업무협약에는 또 품질경쟁력 확보를 위한 업무협력 및 정보 교류, 시험시설·장비 공동 활용 및 시험·분석자료 교류, 건설공사 관련 품질시험·검사 지원, 주택 건축자재 특수시험 분야 바닥 충격음, 에너지효율 등에 대한 시험·평가 등도 담겨 있다. 스마트시티, 도시재생, 건물에너지 등의 R&D(연구개발)과 스타트업 신기술·신자재 공동 개발, 표준화, 사업화, 특허출원 협력 등에도 협력하기로 했다.

KCL은 건설재료·에너지·환경 분야 등 전 사업 분야에서 시험인증 서비스를 수행하고 있는 국내 최대 종합시험인증기관이다.

김대헌 호반건설 기획담당 사장은 “이번 협약을 통해 KCL과 기술 및 정보를 교류하고, 공동 연구를 진행하는 등 긴밀하게 협력해 나갈 것”이라며 “앞으로도 호반건설은 상품의 품질과 성능 향상, 신기술 접목 등 지속적인 기술 고도화에 앞장서겠다”고 말했다.

최근 호반건설은 설계, 디자인, 기술 경쟁력 등을 강화하고자 VI실, DI실을 신설했다. 또 지속적인 오픈이노베이션을 통해 다양한 아이디어를 접목하고 기술혁신에 노력하고 있다.

김진수 기자 true@hankyung.com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