노형욱 국토교통부 장관 후보자가 한국토지주택공사(LH) 땅 투기 의혹으로 실추한 공공기관 신뢰를 회복하기 위해 합릭적인 혁신 방안을 추진하겠다고 밝혔다.

노 후보자는 2일 국회에 제출한 인사청문회 답변자료를 통해 더불어민주당 박상혁 의원이 LH와 관련한 현안 해소방안을 묻자 "LH 설립 목적인 주택공급, 주거복지 등 본연의 기능을 충실히 수행하는 공공기관으로 거듭나도록 합리적인 혁신방안을 추진하겠다"고 답했다.

노형욱 "LH 합리적인 혁신 방안 추진…2·4 대책은 차질 없이"

노 후보자는 그러면서 "이번 투기 사태에 대해 책임있는 자세로 잘못된 점을 고치고 국민의 신뢰를 회복해야 한다"고 강조하고 "장관이 된다면 투기행위자에 대해 응분의 책임을 묻되, 투기가 구조적으로 발생하지 않도록 견제와 균형이 작동되는 구조적 개편을 추진하고, 그것들이 원활하게 작동하는지 관심을 가지고 살펴보겠다"고 말했다.

노 후보자는 2·4 대책 등 기존에 추진한 주택 정책은 차질 없이 추진할 방침을 밝혔다.

그는 "국민께 약속한 정책을 일관되게 이행하는 것도 국민과의 신뢰를 지키는 길"이라며 "2·4 대책 등 주택공급 정책 등을 흔들림 없이 추진할 예정"이라고 말했다.

노 후보자는 "취임하게 된다면 특히 LH 혁신방안으로 인한 직원 동요 등으로 주택공급에 차질이 발생하지 않도록 해 나가겠다"고 덧붙였다.

/연합뉴스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