ESG T/F팀 구성… 리스크 분석, 개선과제 도출, 지표개발 등 실시
자체 진단 체크리스트 개발…ESG 리스크 분석으로 혁신 방안 모색
포스코O&M, 지속성장 기반 다지기 위한 ESG 경영 실시

포스코 O&M이 급변하는 경영 트렌드와 다양한 외부 이해관계자 요구에 선제적 대응을 하기 위해 ESG(환경·사회·지배구조) 경영을 실시한다.

포스코 O&M은 ESG 경영체제 구축을 위해 리스크 분석, 개선과제 도출, 지표개발 등을 실시하는 T/F(태스크포스)팀을 구성한다고 21일 밝혔다. 이와 함께 글로벌 ESG지수 기반 내부 진단, 외부환경 분석, ESG 공시방향 제언을 중심으로 ESG 관리체계를 도출한다고 덧붙였다.

이에 따라 글로벌 주요 ESG 평가 중 국내 인식도가 가장 높은 지수 중 하나인 DJSI(다우존스 지속가능)지수와 MSCI(모건스탠리 캐피털인터내셔널), 서스테이널리스틱의 ESG 리스크 레이팅을 반영해 내부 리스크 진단을 실시하고, 한국기업지배구조원(KCGS) 평가를 통해 재무적· 비재무적 리스크를 관리해 나갈 예정이다.

외부 환경 및 리스크 분석을 위해서는 미디어 분석과 글로벌 표준 분석을 하고 우수기업의 ESG경영 현황을 벤치마킹한다.

특히, 포스코O&M 사업 특성에 맞춘 자체 진단 체크리스트를 개발하고 비재무적 위험요소인 환경, 인권, 공정운영, 소비자, 지역사회, 지배구조 등의 종합적 관리를 통해 개선한다.

김정수 사장은 “세계적으로 ESG경영이 화두로 부상하고 있으며, 시장 환경과 트렌드에 발 빠르게 대응하도록 ESG경영체제를 통해 혁신하고자 한다”며 “기업시민 경영이념을 내재화해 차별화된 경쟁력으로 지속성장하기 위해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김진수 기자 true@hankyung.com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