경남 양산시 상북면 석계리 일원에 들어서는 ‘두산위브더제니스 양산’이 5월 분양을 실시한다.

‘두산위브더제니스 양산’은 총 10개 동, 지하 2층~최고 30층 규모로 건립되며 아파트 1,368가구 세대로 구성됐다. 평수는 선호도가 높은 전용 59㎡, 84㎡로 구성됐다.

자세히 살펴보면 전용면적별 가구수는 △59A㎡ 337가구, △59B㎡ 158가구, △59C㎡ 179가구, △84A㎡ 526가구, △84B㎡ 84가구, △84C㎡ 84가구이다.

‘두산위브더제니스 양산’은 밀양댐 1급수를 수돗물로 공급하며, 분양 가격은 저층 7백만 원부터 시작된다.

더불어, 쾌속 교통망, 편리한 생활 인프라, 여가활동, 배후수요 등을 만족시키고 있는 주거단지이다.

단지 바로 옆에 위치한 석계로와 국도 35호선을 이용하면 양산신도시 방면으로 빠르게 이동할 수 있다. 또, 양산 IC와 통도사 IC 등을 통해 경부고속도로로 진입도 수월하다. 서울주 분기점(JC)을 통해 함양 울산고속도로도로 진입할 수 있다.

입주민들을 위한 대중교통여건도 개선된다. 양산 도시철도가 24년 개통되면 양산신도시를 비롯해 부산 접근성도 크게 개선된다. 해당 노선은 부산 도시철도 2호선과도 연결되는 만큼 양산시민들의 발이 되어줄 것으로 보인다.

여기에 북정역은 종합환승센터로 개발돼 도시철도와 시내버스 등 환승 기능에다 휴게공간과 상업시설을 갖춘 형태로 환승이용객 편의를 극대화할 계획이다. 또한 입주민들의 이동 편의를 더하기 위해 셔틀버스도 운행할 계획이다.

여기에 양산시 내 도로망도 확충된다. 현재 양산시는 국도 35호선 우회도로 개발(계획)을 추진하고 있다. 시는 우선적으로 제5차 국도·국지도 5개년(2021~2025년) 계획에 동면 가산리~호계동 구간을 먼저 반영시키고 호계동~허베이 용연리 구간은 제6차 국도. 국지도 5개년(2026~2030년) 계획에 포함할 방침이다.

풍부한 배후수요도 주목할만하다. 산업단지 근로자 등 풍부한 배후수요를 확보하고 있다. 단지 동쪽엔 석계 2 일반산업단지가 있다. 이 산업단지는 2019년 준공됐으며 지난해엔 산업용지의 분양까지 모두 끝냈다. 모든 기업들이 이 곳에 입주하게 되면 6000억 원의 생산유발 효과와 3000여 명의 고용 창출 효과가 기대된다. 이 외에도 산막산단과 양산 산단, 유산산단, 어곡산단 등의 출퇴근도 수월하다.

시행사 신태양건설 관계자는 “해당 단지는 행정복지센터와 보건지소, 우체국, 형주 병원 등과 인접해있으며 풍부한 생활 인프라를 자랑한다”며 “단지 주변에는 수영장을 갖춘 상북 국민체육센터와 상북 스포츠파크, 석계 어린이공원 등 각종 기반시설이 마련될 예정인만큼 주민들의 주거 만족도가 더욱 높아질 것으로 전망된다”고 전했다.

그는 “부동산에 대한 관심이 높아지자, 산업단지 불패라는 말이 생겨 날정도이다. 두산위브더제니스 양산은 단지 동쪽엔 석계 2 일반산업단지가 있어 6000여 명의 고용 창출 효과가 기대된다. 이 외에도 산막산단과 양산 산단, 유산산단, 어곡산단 등의 출퇴근도 수월하다”고 설명했다.

이어 “입주민들을 위해 커뮤니티센터 내에는 피트니스센터와 GX룸, 실내 골프연습장, 샤워장 등을 설치해 심신을 단련시킬 수 있도록 했다. 이 외에도 맘스라운지, 키즈카페, 영화관람실, 카페테리아와 영어도서관, 독서실 등 차별화된 커뮤니티 시설도 갖춰진다”고 덧붙였다.

한경닷컴 뉴스룸 open@hankyung.com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