1299가구…내달 2~3일 1순위
대구 '수성 더 팰리스 푸르지오 더샵' 분양

대우건설과 포스코건설 컨소시엄이 이달 대구 수성구 파동에서 ‘수성 더 팰리스 푸르지오 더샵’(투시도)을 선보인다. 1000가구를 웃도는 대단지여서 수성구의 새 랜드마크로 손색이 없다는 평가다.

강촌2재건축지구(파동 27의 17 일대)에 들어서는 이 단지는 지하 2층~지상 최고 28층, 18개 동, 1299가구(전용 59~84㎡)로 구성된다. 이 중 1055가구가 일반에 분양된다.

대지 5만4560㎡에 건폐율(건물 바닥면적 비율) 19.45%로 적어 동간 거리가 넓고 쾌적하다. 플라워가든, 생태연못, 주민운동시설, 어린이 놀이터뿐 아니라 갖가지 수목으로 둘러싸인 건강산책로 등을 조성한다. 일부 가구는 신천 수변이나 숲(법이산) 조망이 가능하다.

대우건설이 자체 개발한 클린에어시스템이 적용돼 단지 입구부터 지하주차장, 동별 출입구, 엘리베이터부터 집안까지 미세먼지를 차단할 예정이다. 실내는 대형 타일로 마감한 거실 아트월(전용 59㎡ 제외)과 터치스크린 월패드로 고급스러움과 편리함을 동시에 제공한다. 단지 내 두 곳에 스카이라운지를 마련해 입주민이 아름다운 주변 환경을 감상할 수 있다. 피트니스클럽·골프클럽·푸른도서관·어린이집·시니어클럽 등 다양한 커뮤니티 시설도 들어설 예정이다.

인근에 파동초교와 수성중이 있다. 경신고, 경북고, 정화여고, 대륜고, 대구과학고 등도 가깝다. 교통여건도 좋다. 앞산 순환로, 대구 4차선 순환도로, 신천대로, 파동IC 등 대구시 내외를 연결하는 주요 도로가 인접해 있다.

분양가는 3.3㎡당 평균 1485만원으로 책정됐다. 계약금 10%에 중도금이 60%다. 다음달 1일 특별공급을 시작으로 2월 2~3일 1순위 청약을 받는다. 수성구 상동 8의 1에 마련된 견본주택은 사전 예약제로 운영된다.

김진수 기자 true@hankyung.com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