지하 2층~지상 4층 규모…저온물류단지 등 건축
호반산업‧건설, ‘안성 이현리 저온물류단지 개발사업’ 수주

호반산업과 호반건설은 경기도 안성시 양성면 이현리 일대에 짓는 ‘안성 이현리 저온물류단지 개발사업’을 수주했다고 11일 밝혔다. 이 사업은 지하 2층~지상 4층, 연면적 6만9946㎡ 규모의 저온물류창고 등을 건축하게 된다.

공사 규모는 약 782억원이다. 공사 기간은 착공일로부터 18개월(예정)이다. 시행은 ㈜디에프원, 시공은 ㈜호반산업과 ㈜호반건설, 한솔이엠이㈜가 맡는다.

해당 사업지는 서안성IC 인근으로 경부고속도로와 평택제천고속도로를 통해 서울, 인천, 수도권 등 주요지역으로 이동이 편리하다. 사업지 동측에 제2경부고속도로가 개통 예정으로 추후 물류거점 역할을 할 것으로 예상된다.

호반산업 관계자는 "이번 수주로 물류단지 개발과 조성공사의 역량을 확보하게 됐다"며 "양질의 사업을 추가 수주할 수 있도록 노력할 것이다"고 말했다. 호반그룹 건설계열은 이번 저온물류단지 개발사업 수주를 시작으로 비주거 시장 경쟁력을 강화할 방침이다.

김하나 한경닷컴 기자 hana@hankyung.com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