부산시 해운대와 수영구, 동래구, 연제구, 남구가 무더기로 조정대상구역으로 지정됨에 따라 수혜지역으로 관심이 쏠리고 있다.

한국감정원의 최근 3개월간 주택 가격 상승률 자료를 보면 부산 해운대구는 4.94% 오르며 비규제 지역 중 집값이 가장 많이 뛰었다. 수영구(2.65%), 동래구(2.58%) 등지에서도 집값이 많이 오른 상태다.

이에 따라 정부는 최근 아파트 가격이 급등한 해운대구와 수영구, 동래구, 연제구, 남구 등을 규제 지역으로 지정하고자 주거정책심의위원회를 열고 조정대상지역으로 신규 지정했다고 19일 밝혔다. 지정 효과는 11월 20일부터 발생한다.

조정대상지역으로 지정되면 투기과열지구에서 적용 받지않던 세제 규제가 추가된다. 조정대상지역으로 지정되면 주택담보대출비율(LTV)이 9억원 이하 구간은 50%, 9억원 초과분은 30%로 제한되는 등 각종 규제를 받게 되고 주택을 구입하면 자금조달계획서를 내고 어떤 돈으로 집을 사는지 밝혀야 한다. 거기다 청약1순위 자격도 기존 6개월에서 2년으로 늘어난다.
앞서 해운대구와 수영구, 동래구는 조정대상지역으로 묶였다가 지난해 11월 해제됐다. 지역 부동산 시장은 이른바 ‘해수동’이 조정대상지역으로 묶였을 때 침체에 빠졌다.

전문가들은 조정대상지역 지정이 해당지역에는 악재 주변지역에는 호재가 될 것으로 전망하고 있다. 리얼하우스 김병기 분양평가팀장은 "시중의 유동성이 크고 수도권이나 부산 등 주요 지역의 투자처가 마땅치 않은 상황이라 시중 유동성은 규제가 덜한 곳으로 이동할 것"이라고 전망했다.
부산 ‘해·수·동·연·남’ 막히니 비규제지역 ‘사하’ 콧노래


부산 사하구의 경우 아직 규제가 없는 지역이다. 부산시 사하구는 비조정대상지역에 속하는 만큼 청약자격과 대출자격요건이 까다롭지 않다. 세대주가 아닌 수요도 청약이 가능하고, 청약통장 가입기간이 6개월 경과되면 1순위 자격이 주어진다. 거기에 대출규제까지 상대적으로 덜 한 편이어서 실수요자들의 내 집 마련 문턱도 비교적 낮을 전망이다.

부산 사하구는 각종 개발 호재로 미래가치가 높은 곳으로 평가된다.

부산시에 따르면, 신평·장림산단은 30년 만에 도시형 첨단 산업단지로 새단장을 하게 된다. 이 산단은 2016년 ‘혁신산업단지’ 조성대상지로 선정된 이후 각종 사업이 활발하게 진행 중이다. 현재, 구조고도화 사업의 일환으로 혁신지원센터와 개방형체육관, 도시형생활주택 및 오피스텔, 장림수산식품기업지원센터 등 각종 건립사업 계획이 이미 수립돼 있는 상태다. 혁신지원센터와 개방형체육관은 빠르면 내년 상반기에 착공하며 장림수산식품기업지원센터는 올해 연말 착공할 계획이다.

부산 사하구의 장림유수지가 지난 2014년 생태하천으로 거듭났다. 현재, 이 곳은 각종 화초와 수목 등이 어우러져 있으며 산책로도 조성돼 있어 부산 시민들의 휴식처로 활용되고 있다.

교통환경도 빠르게 개선되고 있다. 2017년엔 부산도시철도 다대선이 개통되면서 부산 시민들의 발이 되어 주고 있다. 부산도시철도 1호선 다대구간은 신평역에서 다대포해수욕장역까지 연결된 노선이다. 이 노선이 개통됨에 따라 다대포·장림지역 주민과 신평·장림공단 근로자들의 대중교통 이용이 훨씬 수월해 졌다.

부산 도시철도 사상하단선(2023년)도 계획돼 있다. 이 노선이 개통되면 하단역에서 사상역까지 10분대로 이동할 수 있게 된다. 특히, 사상역은 부산김해경전철과도 환승이 가능해 김해 접근성도 크게 개선될 전망이다.

차량 이용도 편리해질 전망이다. 부산 내부순환도로와 연결되는 ‘을숙도대교~장림고개(2021년 개통 예정)’ 지하차도의 공사가 한창 진행되고 있다. 이 구간이 개통되면 해운대와 서면생활권까지 30분대로 이동할 수 있게 된다.
두산위브더제니스 센트럴사하 투시도

두산위브더제니스 센트럴사하 투시도

한편, 두산건설은 ‘두산위브더제니스 센트럴 사하’를 11월 분양한다.

부산 사하구에 1500가구 이상 메머드급 아파트로 15년만에 첫 선을 보이는 ‘두산위브더제니스 센트럴 사하’는 부산광역시 사하구 장림1동 740번지 일원에 지어지는 지하 2층~최고 35층 총 13 개동, 1643가구 대단지 아파트다. 조합원분 등을 제외한 1291가구(전용면적 59~99㎡)를 일반 분양할 계획이다. 모든 세대를 주거선호도가 높은 중소형 위주(84㎡ 이하)로 구성했으며 채광성 및 통풍성 등을 고려해 남향 위주로 단지를 배치했다.

단지 주변에 대형마트나 관공서 등 각종 생활편의시설이 밀집해 있어 입주민들의 편의성이 증대될 예정이다. 단지 바로 북쪽에 롯데마트가 있으며 홈플러스, 세정아울렛, 롯데하이마트, 장림시장을 모두 걸어서 이용할 수 있다. 또 단지 바로 옆에 장림1동 주민센터가 있으며 장림파출소, 사하경찰서, 장림동 우체국 등 행정기관들도 근거리에 있다.

단지 바로 옆에 장림생태공원이 있으며 낙동강과 남해바다도 가깝다.

한경부동산 hkland@hankyung.com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