15차례 공매 진행했지만 모두 유찰
계약 가능 금액은 648억원 이상
주택도시보증공사(HUG)는 13일 수의계약 공고를 통해 환급사업장인 경남 사천 '흥한에르가2차'(648억원 규모)를 매각한다고 13일 밝혔다.

환급사업장은 주택분양보증 사고로 인해 HUG가 분양계약자에게 계약금 및 중도금을 환급한 후 해당 사업부지 및 미완성건축물에 대한 처분권을 취득한 사업장이다.

이번에 매각하는 환급사업장은 경남 사천시 사남면 유천리 108 일대에 있는 '흥한에르가2차' 아파트다. 감정평가금액(최초 공매가)은 1297억원이고 수의계약 가능금액은 매각하한가(최초 공매가의 50%)인 648억원 이상이다. HUG는 2019년 11월부터 이 사업장 매각을 진행해 지난 6월까지 총 15차례 공매를 추진했으나 전부 유찰됐다.

이번 수의계약 신청기간은 오는 16일부터 다음 달 15일까지다.

심은지 기자 summit@hankyung.com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