19~23일 참가의향서 접수 거쳐 내년 2월 중 우선협상대상자 선정
LH, 패키지형 귀농귀촌 주택개발리츠 민간사업자 공모

LH(한국토지주택공사)는 공공택지지구 내 공동주택 건설·분양과 농촌지역 귀농·귀촌 단독주택 건설 사업을 함께 추진할 '패키지형 귀농귀촌 주택개발리츠(부동산투자회사)' 민간사업자를 공모한다고 5일 밝혔다.

'패키지형 귀농귀촌 주택개발리츠'는 농촌 지역에 질 좋은 주택을 저렴하게 공급해 도시지역 은퇴 가구와 귀농·귀촌 희망자들의 정착지를 마련하는 사업이다. 공동주택용지와 귀농·귀촌 주택용지를 함께 묶어 패키지로 공모하는 것이 특징이다.

건설사, 금융사 등 민간사업자가 설립한 리츠가 LH 공동주택용지와 지자체 귀농귀촌 주택용지를 매입해 주택을 건설하고, 분양(공동주택용지) 또는 4년 임대 후 분양(귀농귀촌용지) 하는 구조다.

민간사업자는 리츠 설립 및 금융주선 등을, 지방자치단체는 각종 행정 사항을 지원한다. LH와 건설사는 각각 미분양 공동주택에 대한 매입 확약과 책임준공으로 리스크를 분담한다.
LH, 패키지형 귀농귀촌 주택개발리츠 민간사업자 공모

이번 공모 대상지는 양주옥정 A-24BL(6만8749㎡, 938가구) 공동주택용지와 전남 구례군 산동면 소재 귀농·귀촌 주택용지(2만5127㎡, 30가구)다. 선정된 민간사업자는 공동주택용지 가구 수 5% 이상에 세대 구분형 특화설계를 적용하고, 귀농귀촌 부지에는 에너지효율이 우수한 제로에너지 건축물을 지어야 한다.

평가항목은 임대료 조건, 주식공모계획, 금융사·건설사 실적평가 등 계량 평가와 재무계획, 개발계획 등 비계량 평가로 이뤄졌다. 사회적 가치를 반영한 업체에는 가산점이 부여된다.

오는 19일부터 23일까지 참가의향서를 접수받는다. 내년 2월 5일 사업신청서를 받아 우선협상대상자를 선정할 예정이다.

심은지 기자 summit@hankyung.com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