3분 부동산

▶전형진 기자
인사할 시간도 없습니다
결혼할 땐 늘 집이 문제죠
저도 이런 걱정 해보고 싶지만
어쨌든
전셋집이 신축 빌라? 무조건 말리는 이유! [집코노미TV]

서울 아파트값
억 소리 납니다
그래서 빌라라도 살까
고민하시죠
그때 남편이 어디서 주워들은 건 있어가지고
이런 소리를 합니다
자기야 빌라는 환금성이 낮기 때문에
나중에 당근마켓에 직배송으로 올려도 안 팔릴 거야
그냥 빌라에 전세로 살자는 얘기죠
전셋집이 신축 빌라? 무조건 말리는 이유! [집코노미TV]

그런데 신축 빌라시장엔
우리만 모르는 이상한 룰이 있습니다
건설사가 빌라를 지은 뒤에
집주인이 아니라 세입자부터 구하는 거죠
전셋집이 신축 빌라? 무조건 말리는 이유! [집코노미TV]

빌라가 2억원짜리라면
보증금 1억8000만원을 낼 세입자를 먼저 들입니다
그 다음엔 나머지 2000만원만 내고 집을 살
진짜 집주인을 구하는 거죠
빌라가 잘 안 팔리니까
이렇게 소액 갭투자를 유도해서 분양하는 겁니다
비타500 따주면서 사근사근 대하던
중개업소 아줌마도 한통속이죠
전셋집이 신축 빌라? 무조건 말리는 이유! [집코노미TV]

전봇대에 붙어 있는
신축 빌라 실입주 1000만원, 2000만원
이런 광고의 의미를 이제 아시겠나요?
전셋집이 신축 빌라? 무조건 말리는 이유! [집코노미TV]

전세대출이 워낙 잘 나오니까 업계약도 합니다
업계약
원래 가격보다 높게 계약서를 쓴다는 겁니다
예를 들어 실제 보증금이 1억원인데
계약서엔 1억2000만원으로 쓰면
대출이 1억원까지 나오니까
세입자는 돈 한 푼도 없이 전셋집 마련이 가능한 거죠
전셋집이 신축 빌라? 무조건 말리는 이유! [집코노미TV]

물론 집주인도
자기 돈은 1000만~2000만원밖에 없습니다
모두 돈이 없는데 누구는 집주인이고
누구는 세입자죠
전셋집이 신축 빌라? 무조건 말리는 이유! [집코노미TV]

문제는 이 집이 깡통이 됐을 때입니다
보증금 1억원을 냈는데
2년 뒤에 전셋값이 8000만원이 됐다면
이사 갈 땐 집주인에게 나머지 2000만원을 받아야죠
근데 집주인도 거지라고 아까 말씀드렸죠
전셋집이 신축 빌라? 무조건 말리는 이유! [집코노미TV]

이런 식의 갭투자는
한두 채만으론 수익이 얼마 안 되기 때문에
필연적으로 규모가 커질 수밖에 없습니다
갭투자한 빌라들이 모두 깡통이 됐다면
나에게 돌려줄 돈이 있을까요
전셋집이 신축 빌라? 무조건 말리는 이유! [집코노미TV]

그래서 전세보증보험이란 게 있습니다
여기 가입만 하면
집이 깡통이 되더라도
보증기관이 일단 내 보증금을 돌려준 다음
나 대신 집주인과 영혼의 다이다이를 뜨는 거죠

그런데 부채비율이 높은 집은
아예 가입이 안 되기도 합니다
특히 빌라가 이런 경우가 많죠
전셋집이 신축 빌라? 무조건 말리는 이유! [집코노미TV]

깨가 쏟아져야 할 신혼생활
왕후의 밥
걸인의 찬만 먹고 싶지 않다면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3분부동산이었습니다

기획 집코노미TV 총괄 조성근 건설부동산부장
진행 전형진 기자 편집 김소희 PD
제작 한국경제신문·한경닷컴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