e편한세상 순천 어반타워 투시도

e편한세상 순천 어반타워 투시도

최근 수요자들 사이에서 수변 인근으로 조성된 아파트가 인기를 끌고 있다. 수변 가까이에 위치해 있으면 주거환경이 쾌적하고, 물길을 따라 설치된 산책로와 자전거길, 운동시설 등을 이용해 휴식과 운동, 여가 등을 즐길 수 있어서다.

특히 수변 조망권을 갖추게 되면 자산 가치가 더욱 높아지게 된다. 공원이나 산 등 녹지보다 바다, 강, 천 등 수변 조망권의 희소성이 훨씬 크기 때문이다. 이에 지역 안에서도 수변 조망을 확보한 단지를 중심으로 부촌이 형성되는가 하면 지역 내 시세를 리딩하는 경우가 많다.

대표적인 지역이 바다와 접해 있는 부산 해운대구다. 2016년 창원대 대학원에서 발표된 ‘내륙도시와 해안도시의 조망권 가치 비교 연구-서울과 부산을 중심으로’(2016년, 정태윤) 논문에 따르면, 바다와 접한 부산 해운대구 바다 조망권이 무려 47.91%까지 가격에 영향을 미치는 변수가 될 수 있다고 전망했다. 실제 '해운대 아이파크', '해운대 두산위브더제니스', '엘시티 더샵' 등이 바다 조망을 갖추며 부산시 아파트값 최고가를 경신해 왔다.

이러한 까닭에 분양시장에서도 수변 조망 아파트에 대한 관심은 상당히 높다. 7월 충남 계룡시에서 공급된 ‘계룡한라비발디더센트럴’은 단지 옆으로 농소천 수변공원이 있어 일부 세대에서는 하천조망이 가능하다는 점이 어필되며 평균 8대1로 계룡시 최고 경쟁률을 경신하며 1순위에서 청약이 마감됐다.

업계 관계자는 “수변 인근 아파트는 우수한 주거환경과 수변 조망권 등의 입지조건으로 수요자들의 높은 관심이 이어지고 있어 그린 프리미엄 효과는 계속될 것으로 전망된다”며 “올 연말까지 내 집 마련을 고민하는 예비청약자라면 수변 인근 아파트 분양에 관심을 가져볼 만하다”고 말했다.

이에 따라 수변 일대에 나오는 새 아파트에도 소비자들의 관심이 쏠리고 있다. 대표적인 곳이 전남 순천에 10월 14일(수) 주택전시관을 열고 분양에 들어갈 예정인 ‘e편한세상 순천 어반타워’ 아파트다. 조곡동 634번지 일원에 들어서며, 지하 3층~지상 25층, 10개동, 전용면적 84~112㎡ 총 632가구 규모다.

e편한세상 순천 어반타워 서쪽에는 동천이 흐르고 동쪽으로는 봉화산이 자리한 쾌적한 주거환경도 돋보인다. 특히 탁 트인 동천 조망(일부세대) 프리미엄을 누릴 수 있으며, 동천을 따라 산책로와 수변공원도 잘 조성돼 있어 건강한 생활이 가능하다. 또한 봉화산 조망(일부세대)도 가능하며, 봉화산의 명소인 둘레길을 내집 앞 정원처럼 이용가능한 점도 특징이다.

최근 주택시장에서 강조되는 빼어난 입지적 장점을 갖춘 점도 돋보인다. 먼저 순천을 동서로 잇는 봉화로가 가깝고, 봉화로와 연계된 17번, 22번 국도 이용시 광양, 여수 등 인근 도시로 편리하게 갈 수 있다. 남해고속도로, 순천완주고속도로, 호남고속도로 등으로 진출입이 용이한 우수한 광역 교통망도 특징이다. 순천종합터미널, KTX순천역도 차량으로 10여분 거리여서 전국 곳곳으로 수월하게 이동 가능하다. 또한 단지와 연결된 4차선 도로개통(예정)으로 도심 접근성이 더 개선될 전망이다.

한경부동산 hkland@hankyung.com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