라포르테 세종, 오송역 인근…테라스형 단독주택

건영이 다음달 세종에서 ‘라포르테 세종’을 공급한다. 행정중심복합도시에 들어서는 단독주택 단지다.

세종시 6-4생활권 B1블록에 들어서는 이 단지는 지상 3층 127가구로 이뤄진다. 모든 주택형이 전용면적 84㎡로 구성됐다. 이 가운데 테라스형이 54가구다.

오송 KTX역에서 가까운 편이다. 행정중심복합도시를 순환하는 한누리대로가 인근이다. 간선급행버스체계(BRT) 정류장이 주변에 있다. 내년엔 외곽순환도로가 개통할 예정이어서 주변 지역으로 이동하기 쉬워진다.

단지 인근에 유치원과 초·중·고교가 모인 복합화 캠퍼스가 들어설 예정이다. 도보권엔 상가 부지도 마련됐다. 원수산 조망과 등산로 이용도 가능하다.

단독주택이지만 아파트 못지않은 설비가 적용된다. 절수기 일체형 실크수전과 3단계 공기정화 시스템, 500만 화소 CCTV 등이다. 피트니스센터와 도서관, 카페, 키즈스테이션, 파티룸 등 입주민 편의시설도 다양하게 들어선다. 산책로와 연계된 공용 테라스도 단지 내 마련될 예정이다.

전형진 기자 withmold@hankyung.com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