소형, 복층형 오피스텔…음성, 스마트폰으로 조명 제어 가능한 IoT 시스템
김포도시철도 구래역, 양촌역 더블역세권…서울 수도권 출퇴근도 쉬워
대보건설, '김포 한강 하우스디 어반' 오피스텔 내놔

중견 건설사인 대보건설이 경기 김포 한강신도시에 '김포 한강 하우스디 어반' 오피스텔을 공급하고 있다.

지하 4층~지상 10층에 전용 18~21㎡ 4개 타입 총 339실로 이뤄진다. 1층은 상가로 구성된다. 전체가 소형이며 복층형 오피스텔이다.

작년 9월 말 김포시 양촌역을 시작으로 서울 강서구 김포공항역까지 연결하는 김포도시철도가 개통됐다. 양촌역에서 김포공항역까지 30분대에 진입 가능하다. 이 오피스텔은 양촌역과 구래역의 사이에 있다.김포공항역에서 서울지하철 5·9호선으로 환승할 수 있다.제2외곽순환도로, 김포한강로, 올림픽대로 등 서울 및 수도권과 연결되는 광역교통망을 갖춰 주요지역 출퇴근도 쉽다.

단지가 들어서는 구래지구는 김포 최대 번화가이자 쇼핑과 문화, 위락시설이 밀집된 중심상업지구다. 젊은층이 선호하는 대형마트와 영화관, 호수공원 등을 가까워 1~2인 가구 주거지로 선호도가 높다.

수도권 서북부 최대 산업클러스터인 김포골드밸리뿐 아니라 검단산업단지, 마곡지구 등 인근 산업단지 약 13만 명의 탄탄한 배후수요를 확보한 것도 특징이다.

김포골드밸리 종사자를 위한 특별 혜택도 있다. 김포골드밸리 입주 기업들과의 협의를 통해 출퇴근 편의를 위한 셔틀버스를 자체적으로 운영할 계획이다.건물내 피트니센터를 운영하여 입주민들의 편의를 도모할 계획이라고 밝혔다.

음성과 스마트폰앱을 이용해 조명을 제어할 수 있는 첨단 IoT(사물인터넷) 시스템이 적용된다.입주민의 안전을 위해 200만 화소의 고화질 CCTV도 설치된다. 빌트인 수납공간, 인출식 식탁과 빨래건조대로 공간 활용성을 극대화하고 가구, 벽지, 강마루 등에 친환경 마감재가 사용된다

분양 관게자는 “대보건설이 한강신도시에 처음 선보이는 오피스텔인 만큼 외관도 돌출형으로 설계해 지역의 랜드마크로 완성할 것”이라며 “바로 앞 업무단지와 도시지원시설부지에는 대규모 지식산업센터와 오피스들이 입주 예정이어서 임대수요가 풍부할 것”이라고 말했다.

홍보관은 경기 광명시 오리로 970 광명크로앙스 2층(지하철 7호선 광명사거리역 10번 출구)에 마련돼 있다.

김진수 기자 true@hankyung.com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