저금리 시기, 소액 투자로 안성맞춤...삼성엔지니어링 숙소용 오피스텔 매각

대기업에서 직원 숙소로 임대차계약해 사용 중인 오피스텔을 매각한다.

KTX·SRT 천안아산역, 1호선 아산역 바로 앞 상업지역 중심업무지구에 위치한 ‘파모스라움’ 오피스텔로 시행사가 보유 중인 마지막 물량이다.

이곳은 지금까지 진행된 임대차계약의 약 60%이상이 삼성 계열사, 신한은행, 산업은행 등 금융권, 충남상공회의소, KT&G는 물론 인근 이마트, 트레이더스, 갤러리아백화점 등 직원 기숙사용 법인 계약이 차지하고 있고, 천안아산역 일대가 수도권과 충청 및 영호남을 잇는 교통 허브이자 젊은 인력의 유입이 활발히 이뤄지는 산업도시의 교통 요지라는 설명이다.

분양 관계자는 “소득 수준이 높은 직장인 또는 기업체가 주요 임차인이어서 향후 임대료 인상에 유리할 뿐만 아니라 인근에 입주를 앞두고 있거나 분양이 예정된 곳보다 가격이 저렴해 오피스텔 투자로는 드물게 향후 시세차익도 기대된다”며 “1금융권 대출을 활용하고 부가세를 환급 받으면 실투자금은 3000만원 미만이어서 소액 투자용으로 안성맞춤”이라고 소개했다.

매각 물건은 삼성엔지니어링이 임직원 숙소로 사용 중이어서 계약 후 다음 달이면 바로 임대수익을 거둘 수 있다. 주택수 산정 시 미포함. (문의 : 010-9250-2575)

매물마당 게재문의 : 02-3277-9966 landplus@hankyung.com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