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힐스테이트 스테이에디션' 608실
인천 송도에 생활형 숙박시설 분양…컨시어지 하우스 등 호텔식 서비스

현대건설이 이달 말 인천 연수구 송도동에서 ‘힐스테이트 송도 스테이에디션’(투시도) 모델하우스를 열고 분양에 나선다.

한국자산신탁이 시행하는 이 단지는 송도동 29의 12(C8-1블록)에 들어서는 생활형 숙박시설이다. 지하 4층~지상 44층짜리 2개 동, 608실(전용 77~191㎡)로 이뤄진다.

미국 뉴욕의 서비스 레지던스를 모티브로 해 다양한 커뮤니티시설이 조성되는 ‘올 인클루시브(all-inclusive) 하우스’를 표방한다. 지하 1층의 ‘컨시어지 하우스’에는 로비와 리셉션 데스크가 마련된다. 지상 3층에는 각종 커뮤니티 공간, 고급 사우나시설, 실내 수영장 등이 들어선다. ‘클럽하우스’에는 골프 연습장, 골프스크린룸, 피트니스존, 테라피가든 등을 넣는다. 카페테리아, 비즈니스 라운지 등으로 활용할 수 있는 ‘커먼하우스’도 조성된다. 지상 4층 조경 공간인 ‘그린하우스’에는 유럽식 정원인 에디션가든, 파티를 즐길 수 있는 이벤트가든 등이 마련될 예정이다.

각 실 천장고는 2.4m로 높다. 드레스룸에는 다양한 수납 공간이 있어 공간 활용도가 높다.

단지 인근에 코스트코와 홈플러스, 롯데마트, 현대프리미엄아울렛 등 대형몰이 있다. 이랜드몰, 신세계몰, 롯데몰 등도 들어설 예정이다. 연송초, 신정초, 연송고, 채드윅송도국제학교, 인천글로벌캠퍼스 등도 가깝다. 여의도공원 두 배 넓이의 센트럴파크와 달빛축제공원 등이 인근에 있다.

이 단지는 생활숙박시설로 분류돼 아파트와 달리 규제가 적다. 별도의 청약통장이 필요하지 않고, 아파트처럼 구분등기를 통해 매매할 수 있다. 전매 제한을 적용받지 않는다. 현대건설 분양 관계자는 “송도 핵심 입지에 자리하고 있어 서울과 수도권 수요가 몰릴 것”이라고 말했다.

모델하우스는 송도동 177의 1에 있다. 방문 예약제로 운영 중이다.

심은지 기자 summit@hankyung.com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