지하 3~지상 3층, 전용면적 2만3100㎡ 규모
동탄호수공원을 품은 지역명소로 자리매김
중견건설업체인 우미건설은 오는 26일 경기 화성시 동탄대로 181에 있는 복합상업공간 ‘레이크꼬모’를 열고 다양한 이벤트를 진행한다고 23일 밝혔다.

레이크꼬모는 호수라는 의미의 레이크와 이탈리아 북서부에 있는 꼬모 호수의 합성어다. 우미건설이 직접 개발 시공한 라이프스타일 파크(Lifestyle Park) 콘셉트의 복합상업공간이다. 주상복합 ‘동탄 린스트라우스 더레이크’ 내 상업시설로 들어선다. 동탄호수공원으로 이어지는 지하 3~지상 3층, 전용면적 2만3100㎡ 규모로 구성됐다.
화성 동탄2신도시 라이프스타일 파크 '레이크꼬모' 26일 개장

소비자들에게 인기있는 앵커 테넌트(핵심 점포)가 다양하다. 주요 테넌트로 스페셜티 커피 문화를 선도하는 테라로사가 자리했다. 테라로사 동탄호수공원점은 기존 커피공장 스타일에서 벗어나 컬러풀한 아트워크가 앤티크 소품과 어우러지는 유니크한 분위기를 연출했다. 또 테라로사가 첫 번째로 만든 피제리아 레스토랑을 비롯, 아름다운 플라워바와 커피바, 아트상품을 판매하는 아트숍 등도 선보인다.

을지로, 성수 등 서울 도심 핫플레이스에서만 볼 수 있었던 라이프스타일샵들도 문을 열었다. 스몰 브랜드들을 모아 새로운 스타일의 편집샵을 선보인 띵굴스토어, 책과 문화를 함께 즐길 수 있는 아크앤북 등을 유치했다.

지난해 12월에는 모던하우스가 개장했다. 동탄신도시 최초 프리미엄급 매장으로 가구, 침구류, 주방용품 등 다양한 제품들을 판매하고 있다.

동탄호수공원과 직접 연결된 레이크꼬모는 일상에서 경험할 수 있는 공간의 가치를 제공하는 가치소비중심의 라이프스타일 파크로 기획됐다. 상환경 디자인은 일본 도쿄 롯본기힐스를 만든 모리빌딩도시기획이 참여해 더욱 완성도를 높였다.

레이크꼬모는 지리적‧건축적 특징과 상징성을 고려해 호수와 바로 이어지는 레이크존, 엑티비티 및 페스티벌이 펼쳐지는 플라자존과 F&B, 리테일 등 다양한 취향이 공존하는 스트리트존으로 설계됐다. 특히 스트리트존에 위치한 송동길은 소나무가 많은 동네라는 의미의 원지역명인 송동에서 따왔으며 지역 소상공인들이 모여 다양한 개성을 선보일 수 있게 기획됐다.

레이크꼬모는 곳곳에 설치된 예술작품이 지역 SNS(사회관계망서비스) 명소로 인기를 얻고 있는 것에 착안해 ‘아트포인트 스탬프투어’ 이벤트를 26일 진행한다. 예술작품과 함께 찍은 인증샷을 인스타그램에 업로드하고 스탬프를 모으면 기념품을 증정할 계획이다.

우미건설 관계자는 “레이크꼬모는 다양한 영역에 대한 개발 노하우를 가진 우미건설이 전체 면적의 70%를 직접 보유 및 운영하고 있다”며 “전형적인 상업공간이 아닌, 자연과 함께 라이프스타일을 즐길 수 있는 수도권 남부를 대표하는 ‘랜드마크’ 복합상업공간으로 자리매김할 것”이라고 말했다.

김진수 기자 true@hankyung.com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