아파트 177가구 23일 1순위
오피스텔은 자격 제한 없어
'인천 부평 우미린' 사이버 견본주택 문열어

우미건설이 인천 부평아파트 재건축인 ‘인천 부평 우미린’(조감도)의 사이버 모델하우스를 열고 본격적인 분양에 나선다.

부평동 98의 64에 들어서는 이 단지는 지하 3층~지상 29층, 5개 동으로 지어진다. 아파트 438가구(일반분양 177가구)와 오피스텔 53실로 구성된다. 일반분양은 전용면적별로 아파트 △59㎡ 123가구 △74㎡ 12가구 △84㎡ 42가구와 오피스텔 69㎡ 53실 등이다.

조망과 일조권을 고려해 모든 가구를 남향 위주로 배치했다. 부대 시설로는 피트니스센터, 카페 등이 들어선다. 지하철 7호선 굴포천역 및 1호선 부평역, 서울외곽순환고속도로, 경인고속도로 등을 이용할 수 있어 서울과 수도권 지역으로 출퇴근이 편리하다. 주변에 부광초와 부평중, 부평고, 부평여고 등 학교가 많다. 약 18만㎡ 면적의 상동호수공원을 비롯해 테마파크인 웅진플레이도시, 아인스월드 등 문화 여가시설도 가깝다.

오는 22일 특별공급 청약 접수를 시작으로 23일 1순위, 24일 2순위 신청을 받는다. 30일 당첨자 발표를 거쳐 7월 13~15일 계약이 진행된다. 오피스텔은 아파트와 달리 청약 자격 제한이 없다. 청약 당첨 후에도 보유 주택 수에 포함되지 않아 청약 무주택자 자격을 유지할 수 있다.

이유정 기자 yjlee@hankyung.com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