GS건설 '대구용산자이'
대구용산자이, 지하철 더블역세권…학교·편의시설 인접

GS건설이 다음달 대구 달서구에서 ‘대구용산자이’를 분양한다. 지하철역 두 곳을 끼고 있는 주상복합아파트다. 단지는 용산동 208의 34 일대에 들어선다. 최고 44층, 4개 동, 429가구 규모다. 전용면적 84~100㎡로, 중대형 면적대로만 구성됐다.

대구지하철 2호선 용산역과 죽전역을 모두 걸어서 이용할 수 있다. 달구벌대로와 중부내륙고속도로 성서나들목(IC), 용산로 등이 가까워 시내와 외곽 이동이 편리하다. 서대구산업단지와 성서산업단지가 주변에 있다. 인근에선 대구권 광역철도와 고속철도(KTX), 수서고속철도(SRT)를 이용할 수 있는 서대구역이 내년 개통 예정이다.

대구지방법원과 대구지방검찰청 등 법조타운이 가깝다. 하나로마트와 홈플러스, 대구학생문화센터가 주변에 있다. 용산초와 장산초, 용산중, 성서중이 인근에 있어 자녀들이 통학하기 쉬운 여건이다. 단지가 들어서는 달서구는 비규제지역이어서 청약 조건이 까다롭지 않다. 가구주가 아니어도 1순위로 청약할 수 있다. 전매제한은 6개월이다.

전형진 기자 withmold@hankyung.com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