신사동 주택전시관 예약제 운영
대림산업, 아크로 샘플하우스 선봬

대림산업이 지난해 말 고급 주거 브랜드 ‘아크로(ACRO)’ 리뉴얼에 이어 주거 철학을 담은 샘플하우스(사진)를 선보인다.

대림산업은 아크로의 확장된 비전과 주거 철학을 담아낸 콘셉트 하우스 ‘2020 ACRO 갤러리-컬렉터의 집’을 서울 신사동 대림주택전시관(아크로갤러리)에서 공개한다고 8일 밝혔다.

수요자의 라이프스타일과 주거 환경 욕구를 분석해 미술품 수집가인 컬렉터의 집이란 주제로 풀어냈다. 상위 0.1%의 개성 있는 라이프스타일을 반영한 주거 공간을 펜트하우스 형태로 구성한 것이다.

첫 번째 공간은 예술적 취향을 지닌 부부의 라이프스타일을 담은 313㎡ 단층형 펜트하우스다. 통창으로 들어오는 채광이 가득 찬 거실과 테라스와 외부 조경을 연계해 개방감을 확대한 다이닝룸 등으로 구성했다. 사우나, 필라테스룸 등 건강을 생각한 공간과 집안에서도 자연을 즐기는 중정, 세계적 디자이너 디터람스 컬렉션을 만날 수 있는 컬렉터의 방 등도 있다.

두 번째 공간은 다양한 취미를 지닌 가족의 일상을 반영한 주거 공간이다. 높은 층고가 특징인 이국적 느낌의 515㎡ 복층형 펜트하우스다. 1층은 퍼블릭 공간, 2층은 프라이빗 공간으로 구성했다. 가족 공용 공간과 침실의 동선을 나눠 프라이버시를 확보한 게 특징이다. 부티크 스타일의 대형 드레스룸과 분리형 욕실, 전용 풀을 갖춘 고급 리조트처럼 연출했다.

아크로갤러리에서는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예방을 위해 온라인 사전 예약제를 통해 소그룹 투어 서비스만 제공한다.

김진수 기자 true@hankyung.com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