집터뷰

신정섭 신한은행 부동산 투자자문센터 팀장

허란 기자
신정섭 신한은행 부동산 투자자문센터 팀장님 모시고 금리인하 시기 대출금리에 대해서 알아보겠습니다. 안녕하세요.

신정섭 팀장
기준금리가 인하되면 바로 직후에 예금, 대출금리가 낮아집니다. 주택담보대출(LTV)은 시장 금리에 가산 금리를 합쳐 계산하는데요. 시장금리에 변동 주기가 있습니다. 보통 금리가 6개월 동안 유지됩니다. 6개월까지 금리 떨어지지 않을 수 있습니다. 기존금리가 유지되다가 변경주기가 되면 그때 시장금리 수준으로 금리가 낮아지기 때문입니다. 기존 대출자는 대출금리 변동주기가 3개월이라고 하면 3개월 후에 금리가 떨어질 수 있습니다. 대표적으로 코픽스 금리는 6개월, 코리보와 CD금리는 4개월입니다. 금융채는 6개월~ 1년 변동주기가 있습니다. 그런 부분을 감안해서 언제 금리가 떨어질지 예상해볼 수 있습니다.

신규 대출자는 바로 금리인하가 되고 나서 그 조건을 적용받습니다. 3월 말에 기준금리 인하됐다면 415일에 업데이트가 됩니다. 그 이후에 신규 대출 받는 게 금리를 낮출 수 있는 방법입니다
"1%대 주담대 눈앞"…어느 시점에, 어느 은행 가야할까

허란 기자
금리인하 이후에 타 은행으로 옮기는 경우라면 낮아진 기준금리를 적용받나요?

신정섭 팀장
타 은행에서는 신규 대출에 준해서 취급되니까요. 신규와 같은 기준으로 생각하면됩니다.

허란 기자
타행으로 옮기는 게 유리하나요?

신정섭 팀장
수수료 등 비교해서 본인의 거래 은행을 옮기는 데 드는 불편함을 감안해서 이득이 크면 옮기는 게 좋습니다.

허란 기자
모든 금리가 다 떨어지나요

신정섭 팀장
예금, 대출금리도 기준금리 인하 폭 수준으로 보면됩니다

허란 기자
대출금리 낮출 수 있는 비법은?

신정섭 팀장
예를 들어 휘발유를 만들려면 원유가 있어야 합니다. 대출금리도 기본적으로 고객들에게 대출을 해주려면 돈을 빌려와야 합니다. 원재료를 가져오는 비용을 내부비용이라고 합니다. 기간이 짧은 대출, 신용대출이라 하더라도 3년짜리보다 1년짜리가 원재료가 낮아 금리를 낮출 수 있습니다.
금리를 낮추러면 연체하지 않는 습관이 중요합니다. 아무래도 대출금리가 결정되면 정식으로 감면할 수 있는 기준이 있습니다. 인터넷 뱅킹이나 예금, 적금에 가입한다거나 공과금 자동이체하는 등 항목이 있는데요. 꼼꼼하게 따져야 합니다. 이런 조건이 충족된다면 금리를 낮게 유지할 수 있습니다.
"1%대 주담대 눈앞"…어느 시점에, 어느 은행 가야할까

허란 기자
주거래은행에서 대출 받으면 호갱?

신정섭 팀장
아무래도 대출에 대한 신규 대출 영업을 적극적으로 해야하는 은행이 있다면, 거래 실적이 적더라도 낮은 금리를 책정 받으면서 대출을 옮길 수 있습니다.

허란 기자
금리를 어떻게 비교해야 할까요

신정섭 팀장
은행연합회 홈페이지 보면 이자 감면이 최대 얼마가 되는지 보기 쉽게 공시를 하고 있습니다. 사이트를 통해 확인을 받는 게 좋습니다.

허란 기자
금리를 더 낮게 할 수 있는 방법은?

신정섭 팀장
감면 항목을 적용 시키면 더 낮출 수 있습니다.

허란 기자
이자를 낮출 수 있는 시기는?

신정섭 팀장
은행에서 언제 대출을 받느냐가 관건입니다. 금리가 떨어진 이후에 받는 게 좋습니다. 대출을 새로 받는 것 아닙니까? 그런 상황이라면 기존 대출을 갚을 때 중도 상환 수수료가 발생할 수 있습니다. 수수료가 적게 나오는 시점에서 옮기는데요. 12월 대출 만기라면 11개월 부터는 수수료가 안나옵니다.

허란 기자
금리 인하 직후에 만기 1개월 전부터는 다른 은행으로?

신정섭 팀장
네 검토하는 게 좋습니다
"1%대 주담대 눈앞"…어느 시점에, 어느 은행 가야할까

허란 기자
대출을 잘 받는 전략은?

신정섭 팀장
한도를 많이 받는 걸 요구하는 사람이 있습니다. 주담대 한도를 줄이고 있기 때문에 한도를 많이 받는 방법, 금리를 낮게, 수수료는 싸게 받는 방법이 있습니다. 금리 부분을 말씀드린다면 기간은 좀 짧게, 은행에서 규정하고 있는 감면항목을 잘 충족하면 금리를 낮게할 수 있습니다. 은행에서 대출 관련된 캠페인 하는 시기가 있습니다. 가계부채 1600조까지 늘어가면서 대출 캠페인은 줄고있는데요. 은행마다 사업계획이 있습니다. 올해는 수신이다, 대출이다, 펀드다라는 계획이 있습니다. 대출 외형을 늘리는 은행이 있다면 그 은행에 대출에 관심을 갖는 게 좋습니다,

허란 기자
대출상담사는 상품을 다 비교해주는데요.

신정섭 팀장
상담사는 대출을 전문적으로 취급합니다. 어느 은행이 어떤 캠페인을 하고, 금리가 싸고 한도가 많은지 알고 있는 분들입니다. 대출 상담사 활용을 하는 것도 좋습니다.

허란 기자
대출 상담사는 은행 소속은 아니다?

신정섭 팀장
은행은 대출 업무가 주된 업무인데요. 은행 직원은 창구에서 일을 해서 이런 분들을 도와주는, 대출 마케팅해주는 그런 직종에 있는 사람들입니다. 은행에서 고용합니다.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