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양 센트럴자이, 전남에 첫 '자이 아파트'…5월 분양

GS건설이 오는 5월 전남 광양에서 ‘광양 센트럴자이’를 분양한다. 전남 지역에 처음으로 공급하는 자이 브랜드다.

단지는 광양 성황도이지구 L2블록에 들어선다. 지상 22층, 9개 동, 704가구 규모다. 전용면적 74~84㎡의 중형 면적대로만 구성됐다.

신안과 부산 중구를 잇는 2번 국도가 인근에 있어 주변 도시로 이동하기 쉽다. 동광양나들목(IC)을 통해 남해고속도로와 호남고속도로 진출입이 가능하다. 지난해 준공된 세풍대교를 타면 인접한 순천까지 편리하게 오갈 수 있다. 올해는 광양 도심과 성황도이지구를 잇는 지동터널이 개통될 예정이다.

주변에 광양시청과 법원, 소방서 등 관공서가 몰려 있다. 홈플러스와 농협하나로마트, 중마시장 등 상업시설도 가깝다. 성황초등학교가 인근에 있어 어린 자녀들이 도보로 통학할 수 있다. 내년엔 성황도이지구 안에 공원이 조성될 예정이다.

모델하우스는 중마터미널 인근인 중마중앙로 88에 마련된다.

전형진 기자 withmold@hankyung.com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