아브뉴프랑, 리솜리조트 내 200여 매장 대상
봉사단 ‘호반사랑나눔이’ 마스크 3만 장 전달 예정
판교 아브뉴프랑

판교 아브뉴프랑

호반그룹이 신종코로나감염증(코로나19) 극복을 위해 힘을 보탠다. 성금과 각종 지원을 합치면 총 10억원에 달할 전망이다.

호반그룹은 2일 코로나19 확산 방지와 피해 복구를 위한 성금 3억원을 대한적십자사에 기탁했다. 또한 호반그룹은 소상공인을 위한 임대료 인하 캠페인에도 동참한다. 호반그룹의 상업시설인 ‘아브뉴프랑’과 레저사업부문 호반호텔&리조트(리솜 리조트)는 200여 임대 매장의 소상공인과 중소사업자에게 최장 6개월간 임대료의 10~30%를 감면해주기로 했다.

호반건설 중심으로 구성된 호반그룹 임직원 봉사단 ‘호반사랑나눔이’도 나선다. 마스크 3만 장을 구매해 피해지역에 전달할 예정이다.

김상열 호반그룹 회장은 "코로나19 확산이라는 국가적 재난을 앞두고 모두가 한마음으로 힘을 모아야 할 때“라며 ”피해자와 가족들, 그리고 현장에서 고군분투 중인 의료진들에게 힘이 되었으면 한다”고 말했다.

김하나 한경닷컴 기자 hana@hankyung.com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