성수동 1가에 '1호 브랜드'
SK디앤디, 1~2인용 임대주택 '에피소드' 출범

부동산개발업체 SK디앤디가 기업형 임대주택 브랜드 ‘에피소드’를 내놓았다. SK디앤디는 커뮤니티 중심의 1~2인 주거 브랜드 에피소드를 출범하고 서울 성수동에서 첫 임대 서비스를 시작했다고 6일 밝혔다. 이 업체 관계자는 “새 브랜드는 다양한 삶을 추구하는 사람들이 모여 살면서 새로운 에피소드를 만들어 나간다는 의미”라며 “입주자 개인의 ‘개성과 취향’을 담을 수 있는 다양한 교류 기회를 제공하겠다”고 설명했다.

에피소드 1호 브랜드는 성수동 1가에 들어서는 ‘에피소드 성수 101’(사진)이다. 전용면적 19~24㎡ 89가구로 구성됐다. 건물 지하에 카페, 뮤직스테이션, 쿠킹스튜디오 등이 설치된다. 피트니스 공간, 세탁실, 세대 창고, 무인 마켓, 룸 클리닝 서비스 등 1~2인 가구에 적합한 커뮤니티 시설과 서비스도 제공한다.

SK디앤디는 다음달 성수동에서 ‘에피소드 성수 121’을 추가로 공급한다. 이 시설은 복층 구조의 117가구로 구성된다. 공용 공간을 통해 다양한 커뮤니티 서비스를 제공할 계획이다. 예비 입주자는 1박2일 동안 주거 공간을 미리 경험하고 입주 계약을 할 수 있는 ‘프롤로그 이벤트’를 이용할 수 있다. 이벤트 신청은 오는 14일부터 받는다.

민경진 기자 min@hankyung.com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