SK건설은 최근 인천 ‘남광로얄아파트 재건축 사업’을 수주했다고 2일 밝혔다. 인천 미추홀구 주안동 1458 일원에 지상 20층, 12개 동, 아파트 774가구 및 근린생활시설을 조성하는 사업이다. 분양 예정시기는 2023년 3월이다. 입주는 2025년 8월에 한다. 이번 사업에서 SK건설의 총 수주액은 1461억원이다.

이번 사업지는 인천시청, 법원 등 관공서 가까이에 있다. 신기시장, 롯데백화점, 홈플러스 등 상업시설도 풍부한 편이다. 인천지하철 2호선 시민공원역을 걸어서 이용할 수 있고 문학 나들목(IC), 도화 IC 등도 가까워 주변 지역으로 빠르게 움직일 수 있다. 사업지 북쪽에 인접한 주안재정비촉진구역에서도 정비사업을 활발히 추진하고 있어 향후 일대 주거 환경이 더 쾌적해질 전망이다.

김수환 SK건설 도정영업2실장은 “남광로얄아파트는 뛰어난 생활인프라와 함께 높은 미래가치로 주목받고 있는 곳”이라며 “SK건설의 특화설계와 우수한 시공능력을 통해 인천을 대표하는 랜드마크 아파트로 조성할 계획”이라고 밝혔다.

민경진 기자 min@hankyung.com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