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용 85㎡ 초과, 206가구
분양가 상한제 적용…3.3㎡당 1400만원대
한강 조망권, 강변북로 직접 진입 수월
아이에스동서가 짓는 ‘덕은 DMC 에일린의 뜰’  조감도

아이에스동서가 짓는 ‘덕은 DMC 에일린의 뜰’ 조감도

주거 브랜드 '에일린의 뜰'로 알려진 아이에스동서가 경기 고양시 덕은 도시개발구역 주상복합용지 2블록에서 '덕은 DMC 에일린의 뜰'을 이달 분양한다. 단지는 지하 2층 ~ 지상 27층, 2개 동으로 구성된다. 아파트 206가구와 상업시설로 조성된다. 전용면적별로는 △106㎡A 104가구 △106㎡B 102가구 등이다.

단지가 들어서는 고양 덕은지구는 가양대교 · 상암 월드컵공원과 맞닿아 있어 실질적인 서울 생활권으로 여겨진다. 3기 신도시로 지정된 ‘고양 창릉지구’ 에 비해서도 서울과 가깝다. 상암 디지털미디어시티역까지 차량으로 10분 이내 도달이 가능하다. 여의도역 19분 · 홍대입구역 21분 · 서울역은 35분이면 접근 가능하다. 강변북로와 올림픽대로 등은 직접 진입이 가능해 수도권 전역을 오가기 쉬운 교통여건을 갖췄다.

덕은 DMC 에일린의 뜰의 장점은 한강 조망권이다. 단지와 한강이 인접해 있어 탁트인 한강 조망(일부 제외)이 가능하다. 한강공원 · 월드컵 공원이 가까워 녹색 조망도 누릴 수 있다. 단지에 맞붙어 공원이 들어설 예정이어서 가족들과의 여가생활을 가깝게 누릴 수 있다. 고양 덕은지구 내 유치원, 초등학교, 중학교가 2022년을 목표로 개교를 추진하고 있다. 입주민 자녀들은 신설 학교를 도보로 통학하게 될 예정이다.

아파트는 중대형으로 입주민 선호하는 설계를 반영했다. 전용 106㎡A형은 방이 4개에 주방에는 팬트리 수납장이 들어선다. 106㎡B형은 5개의 방으로 구성된 판상형 설계를 도입했다. 통풍에 유리하며 안방에는 워크인 드레스룸이 놓일 예정이다.

상업시설은 덕은지구에 입주할 거주민과 ‘덕은 미디어밸리’ 종사자 등의 배후 수요를 보유하게 될 전망이다. 덕은지구는 상업용지 비율이 인근 택지지구 대비 낮은 1.3%에 불과하다. 지상 1층과 2층에 약 4300㎡ 규모로 조성된다.

덕은 DMC 에일린의 뜰은 분양가 상한제를 적용받는다. 아파트의 분양가는 3.3㎡당 1400만원 대, 상업시설은 2000만원 대로 책정될 것으로 보인다. 홍보관은 마포구 월드컵북로 434 상암 IT타워에 마련됐다. 입주는 2022년 8월 예정이다.

김하나 한경닷컴 기자 hana@hankyung.com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