동상(Bronze Prize), 한국디자인진흥원장상 받아
대우건설 '푸르지오' 2019 굿디자인 어워드 수상

대우건설(4,755 +2.15%)은 아파트 브랜드인 '푸르지오'가 2019 굿디자인 어워드에서 동상(Bronze Prize)인 한국디자인진흥원장상을 수상했다고 11일 밝혔다.

산업통상자원부가 주최하고 한국디자인진흥원이 주관하는 굿디자인 어워드는 국내 최고 권위의 디자인 분야 시상식이다. 푸르지오는 2013년 3월 건설업계 최초로 ‘굿디자인’에 선정된데 이어 올해에도 수상하는 쾌거를 이뤘다.

푸르지오는 브랜드 리뉴얼 뿐만 아니라, 단지 통합 디자인 개발에 초점을 맞춘 ‘마스터 플래닝’ 분야에서 출품해 이뤄낸 성과다. 대우건설은 지난 3월, 2013년 브랜드 리뉴얼 이후 6년 만에 ‘Live your life’라는 슬로건으로 새로운 푸르지오를 선보였다. ‘브리티시 그린(British Green)’ 컬러를 적용한 고급스러운 외관과 커뮤니티시설인 그리너리라운지, 미세먼지 저감, 최첨단 보안시스템, 푸르지오 모바일 플랫폼 등 다양한 상품군들을 내놨다.

굿디자인 어워드는 1985년부터 매년 상품의 외관, 기능, 재료, 경제성 등을 종합적으로 심사한다. 우수한 디자인을 인정받은 상품에 ‘굿디자인’ 마크를 부여한다. 올해도 각 부문별 약 800여건에 달하는 출품작들이 나왔다.

김하나 한경닷컴 기자 hana@hankyung.com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