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청약 가점, 선호지역 분석해야 당첨 확률 높아진다"

한경닷컴이 10월 29일 서울 중림동 한국경제신문사 3층에서 '당첨 확률 높이는 아파트 청약 전략'를 연다. <35세 인서울 청약의 법칙>의 저자인 박지민(필명 월용이)씨가 연사로 나선다.

청약전문가인 박지민씨는 "청약 당첨은 운이 아니라 전략이다"라며 "더 알아보고 더 분석해서 면밀하게 전략을 짠 만큼 당첨확률이 크게 높아진다"고 이야기 한다. 청약자는 본인의 자산 상황과 청약 가점, 선호 지역 등을 고려해 분석적으로 접근한다면 당첨 확률은 배로 높아질 수 있다는게 그의 분석이다.

이날 세미나에서는 서울지역 청약 위주로 올해 유망 청약 대상지와 함게 예상 커트라인과 전략 등도 소개할 예정이다.

행사는 저녁 7시부터 한국경제신문사 3층에서 열린다. 참가 신청은 한경닷컴 홈페이지(https://event.hankyung.com/seminar/estate191029/) 또는 전화(02-3277-9986)로 할 수 있다. 참가비는 3만3000원이다.

한경부동산 landplus@hankyung.com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