현대건설이 오는 11월 서울 종로구 충신동 60 일원에서 힐스테이트 창경궁을 분양한다. 단지는 지하 5층~지상 15층, 1개 동, 총 181가구 규모다. 일반공급 물량은 159가구다. 전용면적별로는 △63㎡ 15가구 △76㎡ 41가구 △84㎡ 103가구로 구성됐다.

단지는 서울 지하철 1호선 종로5가역·동대문역, 4호선 동대문역·혜화역과 가깝다. 율곡로와 종로, 장충단로 등도 인근에 있다. 단지 주변에는 대학로가 있어 연극 등 공연 문화 행사를 쉽게 접할 수 있다. 서울대병원, 국립중앙의료원, 동대문종합시장, 광장시장, 청평화시장, 현대시티아울렛 등도 가까워 쉽게 이용할 수 있다.

단지가 들어서는 종로구는 새 아파트의 희소성이 높은 지역이다. 힐스테이트 창경궁은 2016년 이후 3년 만에 종로구에서 공급되는 새 아파트다.

모델하우스는 11월에 종로구 보령약국 인근 한일빌딩 3층(종로구 종로 199)에 문을 열 예정이다. 1522-3337

구민기 기자 kook@hankyung.com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