보여줘 홈즈!

래미안 블레스티지


▶양길성 기자
안녕하세요 집코노미TV입니다. 제가 나와 있는 곳은 올해 2월 입주한 개포 래미안블레스티지(개포주공2단지 재건축)입니다. 개포 일대 재건축 단지의 첫 주자이기도 하고, 뛰어난 조경과 외관을 갖추고 있다고 해서 찾아와봤는데요. 옆에 계신 분은 재건축 사업을 이끄신 나봉기 조합장님이십니다. 조합장님과 함께 단지 내부를 둘러보겠습니다.
[집코노미TV] 조식부터 수영장까지…호텔이야 아파트야

▷나봉기 조합장
외관을 한 번 보세요. 외관 특화에 신경을 많이 썼습니다. 빌딩처럼 보이지 않나요? 색은 버건디색을 입히고 발코니는 3각 발코니 구조를 들였어요. 대모산부터 단지 끝까지 바람길을 뚫어서 주변이 잘 보이도록 했고요. 동간 거리는 다른 단지보다 넓어요. 배치도 일직선으로 해서 개방감을 높였습니다.

▶양길성 기자
조경은 어떤 걸 많이 신경쓰셨나요?
[집코노미TV] 조식부터 수영장까지…호텔이야 아파트야

▷나봉기 조합장
석가산부터 시작해서 상징목을 3개를 심었어요. 산을 품고 있을 수 있게요. 여기는 서울이 아닙니다. 시골 동네에 온 것처럼 한적한 느낌이잖아요.
[집코노미TV] 조식부터 수영장까지…호텔이야 아파트야

커뮤니티시설은 세 곳에 분산 배치했습니다. 아크로리버파크도 잘 해놨지만 아마 우리가 더 넓을 거예요(ㅎㅎ). 입구부터 대리석을 들이고 호텔식으로 꾸몄습니다. 카페테리아는 하루에 1500분 정도 이용하시고요. 카페에서 유아용 수영장을 바로 볼 수 있어요. 엄마들이 아이들 수영하는 걸 볼 수 있게요.
[집코노미TV] 조식부터 수영장까지…호텔이야 아파트야

피트니스센터는 앞에 통창을 들여서 어디서든 밖을 볼 수 있게 꾸몄습니다. 보기만 해도 시원하죠. 실내골프연습장은 18타석이 있고요. 스크린 골프연습장은 3곳이 있습니다.
[집코노미TV] 조식부터 수영장까지…호텔이야 아파트야

여기는 입주민들이 조식과 중식을 먹을 수 있는 식당이에요. 모바일 앱으로도 예약할 수 있어요. 아침엔 아메리칸스타일이나 한식 중에 취향에 맞는 방식으로 조식 서비스를 이용할 수 있어요.

독서실은 180석 정도 돼요. 그룹 스터디룸도 있고요. 그리고 아직 오픈은 하지 않았지만 도서관도 있어요. 장서는 2만권 정도 예정이에요.
[집코노미TV] 조식부터 수영장까지…호텔이야 아파트야

세대 내부 조망도 보시죠. 이 집은 테라스가 4개인데 저녁에 보면 주변 야경이 기가 막힙니다. 메인 테라스에선 대모산이 보이고요.

기획 집코노미TV 총괄 조성근 건설부동산부장
진행 양길성 기자 촬영 김예린·이지현 인턴PD 편집 김예린 인턴PD
제작 한국경제신문·한경닷컴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