유망 분양현장
캐피토리움, 임대 수요 풍부한 '미군 전용 오피스텔'

경기 평택시 팽성읍 안정리에 있는 미군기지 험프리스 부대 앞에 미군 전용 오피스텔 ‘캐피토리움’이 작년 말 완공됐다. 안정 로데오거리 초입에 들어선 캐피토리움은 대지면적 약 4100㎡에 지상 14층, 328실 규모다. 안정리 토지 가격이 급등하기 시작한 2016년 이전 진행된 프로젝트이기 때문에 분양 가격이 상대적으로 저렴하다는 평가를 받는다.

캐피토리움 미군 전용 오피스텔은 험프리스 부대의 사병을 대상으로 하는 주거시설이다. 영외 거주 미군의 안전과 편의가 보장된 미군 주거 권장구역 내에 있다는 것 또한 장점이다. 미군을 대상으로 하는 임대사업은 일반인을 상대로 하는 것보다 두 배에 가까운 임대수익을 기대할 수 있고 공실 걱정이나 임대 관리 걱정으로부터 비교적 자유롭다. 또한 미군당국의 안전도 검사를 통과하고 모든 등록 절차가 마무리된 프로젝트다.

일부 수량에 한해 특별분양 중이다. 이번에 분양하는 호실은 이미 임대계약이 체결된 물량이다. 계약과 동시에 임대료를 받을 수 있다.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