일산두산위브더제니스_제니스대성공인 제공

일산두산위브더제니스_제니스대성공인 제공

경기 고양시 일산서구 탄현동의 ‘일산두산위브더제니스’는 59층짜리 초고층에 2700가구로 이뤄진 대규모 주상복합아파트다. 전용면적은 59~170㎡로 평형대가 다양하다.

이 아파트는 단지 2층이 경의선 탄현역과 다리로 직접 연결돼 외부로 나가지 않고도 전철역을 바로 이용할 수 있다는 점이 특징이다. 경의선 급행을 이용하면 서울역까지 30여 분 만에 갈 수 있어 서울 출퇴근이 편리하다. 단지 중앙을 가로질러 지하 2층~지상 2층에는 6만8000㎥ 규모로 조성된 쇼핑몰 ‘일산 위브더제니스스퀘어’가 조성돼 있다. 교육시설로는 상탄초, 황룡초, 일산동중, 일산고 등이 가깝다.

전문 피트니스센터, 실내골프연습장, 소규모 연회장, 악기 연주가 가능한 방음 스튜디오 같은 각종 커뮤니티시설이 마련돼 입주자들이 다양한 여가활동을 즐길 수 있다. 게스트하우스와 대규모 세탁실도 갖췄다. 대지면적의 21%(1만2700㎡)를 조경공간으로 꾸몄고, 어린이공원과 소공원 등 4960㎡ 규모의 공원도 별도로 마련했다. 초고층인 만큼 리히터 규모 6.0 강진에도 버틸 수 있는 내진 설계와 상공 200m에서 초속 30m 강풍을 견딜 수 있는 내풍 설계가 적용됐다.

중소형 면적 위주로 주로 매매가 이뤄지고 있다. 이달 초 전용 59㎡는 최고 3억9600만원에 거래됐다. 매매 호가는 3억4000만~6억2000만원에 형성돼 있다.

전용 94㎡ 매매호가는 5억2000만~6억2000만원 수준이다. 양은주 제니스대성공인 대표는 “가을 이사철 수요가 증가하면서 전세와 매매거래가 늘고 있다”며 “단지 내에 생활 편의시설이 잘 갖춰져 있고 교통이 좋아 앞으로 재평가받을 수 있을 것”이라고 말했다.

안혜원 기자 anhw@hankyung.com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