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국재해구호협회에 기탁
한국토지신탁 '산불 성금' 1억700만원

한국토지신탁은 성금 1억700만원을 희망브리지 전국재해구호협회에 기탁했다고 14일 밝혔다. 성금은 국가 재난지역으로 선정된 강원 강릉, 속초, 고성 등 5개 지역의 피해 복구에 사용될 예정이다. 이들 지역은 최근 초대형 산불로 1000억원 이상의 산불 피해를 입었다.

차정훈 한국토지신탁 회장(사진)은 “지역민의 아픔에 공감하고 어려움을 함께 나누자는 취지로 기부에 나서게 됐다”며 “임직원이 십시일반으로 모은 성금이 상처 입은 이재민의 마음에 조금이나마 위로가 되길 바란다”고 말했다.

국내 부동산신탁업계 시장점유율 1위 업체인 한국토지신탁은 산불피해 복구 성금 기부 외에도 소외계층 자녀 장학금 지원 등 다양한 사회공헌 활동을 하고 있다.

배정철 기자 bjc@hankyung.com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