SK건설이 아파트 내 공기 질을 개선하는 시스템을 개발해 SK뷰 단지에 단계적으로 적용한다고 25일 밝혔다.

SK건설이 개발한 ‘SK뷰 클린에어 8’은 엘리베이터, 지하주차장, 집 내부 등 단지 내 주요 이동 동선에 공기청정 시스템을 가동하는 체계다. 단지 내 버스 정거장에는 미세먼지를 차단할 수 있는 공기청정기 ‘클린에어 스테이션’을 설치한다. 이외 단지 내 미세먼지 신호등을 설치하고 주차장과 엘리베이터에 환기 시스템을 가동한다.

단지 출입구에는 에어커튼을 설치해 미세먼지와 벌레가 안으로 들어오는 것을 차단한다. 커뮤니티 시설은 친환경 건축자재로 시공하고 자동환기 시스템을 적용할 계획이다. 집 안에는 사물인터넷(IoT)을 기반으로 한 지능형 환기 시스템을 설치한다. 또 창문에 미세먼지 저감 필터를 적용해 미세먼지 걱정 없이 창문을 열어 환기할 수 있도록 했다.

SK건설은 경기 화성시 기산동 ‘SK뷰 파크 3차’, 5월 입주 예정인 부산 수영구 망미동 ‘수영 SK뷰’에 시범 적용할 예정이다. 올해 분양 예정인 대전 ‘신흥3구역’, 인천 ‘부개서초교북측구역’ 재개발 현장에도 적용된다.

양길성 기자 vertigo@hankyung.com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