베트남인들의 베트남 내 여행 선호지역 1위인 람동성 달랏시가 오는 26일 서울 여의도 중소기업중앙회에서 투자 유치 설명회를 연다. 람동성(달랏시)은 베트남 최대 경제도시 호찌민시에서 동북쪽으로 300㎞ 떨어진 해발 1500m에 조성된 전원도시다. 화훼 및 커피 농업이 발달했고 고급 주거단지 및 관광리조트 개발이 유망한 지역이다.

‘람동성(달랏시) 투자 콘퍼런스’는 한국경제TV와 람동성 정부가 공동 주최한다. 4월 9일부터 13일까지 람동성(달랏시)과 호찌민시를 같이 둘러볼 수 있는 산업 투자 시찰단도 운영한다. 람동성 투자기획부 및 달랏시청, 공단, 농장, 리조트단지 등을 방문한다. 달랏 호찌민 부동산 개발 사이트 투어 등의 프로그램도 마련된다.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