경기남부 지부장 등 역임
한국공인중개사협회 회장에 박용현 씨

한국공인중개사협회 제12대 회장에 박용현 후보(사진)가 선출됐다.

한국공인중개사협회는 지난 8일 전국 171개 투표소에서 신임 회장 선거를 한 결과 박 후보가 총 2만6317표 중 1만5207표(57.8%)를 얻어 회장에 당선됐다고 9일 밝혔다.

박 신임 회장은 경기도 주택임대차분쟁조정위원회 조정위원, 한국부동산경영학회 이사, 대한법률구조공단 수원지부 주택임대차분쟁조정위원회 위원, 경기도 법률상담위원, 한국공인중개사협회 제10대·11대 경기남부 지부장 등을 지냈다. 공인중개사 10만6000여 명을 대표하는 한국공인중개사협회 회장은 공제·교육사업, 부동산정책 연구, 정보망 사업, 홍보와 대회원 서비스, 국제협력 등의 업무를 수행한다. 임기는 오는 15일부터 3년이다.

양길성 기자 vertigo@hankyung.com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