LH(한국토지주택공사)는 지난 1월 신한알파리츠에 매각한 판교알파돔(사진) 오피스빌딩 리츠(REIT’s)의 공모주 청약을 27일까지 받는다고 밝혔다.

'판교 알파돔 리츠' 27일까지 공모주 청약

신한알파리츠는 경기 성남시 판교역에 인접한 알파돔시티 오피스빌딩 등을 기초 자산으로 설립된 리츠다. 총자산 규모는 5955억원이며, 이 중 일반 국민을 대상으로 1140억원 규모의 공모를 하고 있다.

알파돔 오피스빌딩은 테크노밸리를 중심으로 자족기능을 갖춘 판교신도시 내 판교역을 낀 초역세권에 있다. 네이버, 블루홀 등이 입점해 우량 부동산으로 평가받는다. 공모상장 리츠는 부동산을 직접 보유하지 않고도 소액의 여유자금으로 부동산에 투자할 수 있는 방법이다. 임대수익을 기반으로 안정적인 배당을 받을 수 있고 주식시장에서 매매가 가능하다.

일반 투자자들은 27일까지 신한금융투자 영업점 및 홈페이지, 신한i모바일을 통해 최소 10주(5만원)부터 최대 200만 주(100억원)까지 청약 가능하다. 이 주식은 거래소에 다음달 초에 상장될 예정이다.

이정선 기자 leeway@hankyung.com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