현대엔지니어링 '힐스테이트 중동'
부천시청역 역세권에 49층 주거복합단지

현대엔지니어링이 경기 부천시 부천시청역 역세권에 49층짜리 주거복합단지를 선보인다.

19일 현대엔지니어링은 부천시 중동 1154에 짓는 ‘힐스테이트 중동’(조감도)의 모델하우스를 20일 개장한다고 밝혔다.

힐스테이트 중동은 지하 4층~지상 49층 규모로 아파트, 오피스텔, 상업시설로 구성된다. 아파트는 전용면적 84~141㎡ 999가구다. 전용 84㎡가 886가구로 전체의 90%를 차지한다. 3면 발코니와 4베이(거실과 방 3칸을 전면향에 배치한 구조) 설계로 실사용 면적을 최대한 넓혔다. 오피스텔은 전용 84㎡ 단일면적으로 49실이 공급된다. 상업시설 ‘힐스 애비뉴’도 들어선다.

힐스테이트 중동은 지하철 7호선 부천시청역에서 400m 떨어진 역세권 단지다. 환승 없이 서울 강남권 이동이 가능하다. 2022년 개통을 앞둔 대곡~소사선이 연결되면 여의도와 서울시청 접근성도 개선될 전망이다.

오는 24일 특별공급을 시작으로 26일 1순위, 27일 2순위 청약을 받는다. 오피스텔 청약은 26일 시행한다. 당첨자 발표는 다음달 2일이며, 계약은 13~16일 진행한다. 입주는 2022년 1월 예정이다. 부천시는 비조정지역으로 전매 금지기간이 6개월이다. 모델하우스는 부천시 상동 529의 51에 마련했다.

허란 기자 why@hankyung.com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