베어즈베스트GC 안에 위치
전원·도심 장점 동시에 누려
롯데건설과 KCC건설 등이 출자한 시행사인 블루아일랜드개발이 인천 청라국제도시에서 단독주택 용지 ‘청라더카운티3차’(조감도)를 분양한다. 베어즈베스트청라GC 안에 들어서 페어웨이를 앞마당으로 둘 수 있는 곳이다.
"골프장이 앞마당"… '청라더카운티3차' 단독주택 끌리네

이 용지는 골프장 안에 라운드형으로 배치돼 있어 어느 곳에서도 명품 페어웨이 조망이 가능한 게 장점이다. 입주자는 세계 골프계의 전설로 꼽히는 잭 니클라우스가 설계한 베어즈베스트 골프장을 할인가격으로 이용할 수 있다. 또 외부인의 출입을 철저히 통제해 사생활을 보호한다. 최고급 주택에 걸맞은 보안과 관리 서비스도 제공한다.

단지 북쪽으로는 공항철도 청라국제도시역이 있어 도심권 진입이 쉽다. 차량으로 청라IC를 이용하면 서울 강남권까지 40분대에 갈 수 있다. 국내 학력이 인정되는 외국인학교인 청라달튼스쿨이 이번에 공급되는 3차 용지와 인접해 있다.

청라국제도시의 인기가 지속적으로 올라가고 있다는 것도 장점이다. ‘스타필드 청라’를 비롯해 ‘시티타워’ ‘하나금융타운’ ‘GTX-B 사업 추진’ 등 굵직한 개발이 속도를 내고 있어서다.

최근 단독주택 용지는 정부의 부동산 규제를 피해간 데다 당첨만 되면 수천만원의 웃돈이 붙는 사례가 많아 수요자가 몰리고 있다. LH(한국토지주택공사)가 지난 10월 전북 군산 신역세권에서 공급한 단독주택용지(주거전용) 64필지(247~374㎡)는 모두 9900여 명이 몰려 평균 154 대 1의 경쟁률을 기록했다. 청약금만 300억원에 달했다. 또 강원 원주기업도시 주거전용 단독주택용지도 108필지(245~470㎡) 모집에 3만3220명이 신청해 307 대 1의 경쟁률을 기록했다. 청라더카운티3차 홍보관은 인천 서구 청라대로 316번길 45(경서동 836의 90) 베어즈베스트청라GC 클럽하우스 2층에 있다. 분양대행사 미드미디앤씨의 이월무 대표는 “희소성이 높은 골프장 내 주택인 데다 인천 도심과 서울 접근성이 뛰어나 문의가 많다”며 “전원생활과 도시의 편리함을 동시에 추구하는 자산가들이 주로 매입하고 있다”고 설명했다.

설지연 기자 sjy@hankyung.com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