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국자산신탁이 제주특별자치도 제주시에 ‘제주 더 오름 카운티 원’을 이달 중 분양한다. 주식회사 제이디디가 위탁해 한국자산신탁이 시행하고 성우건설․일호종합건설이 시공하는 타운하우스 단지다.

이 단지는 제주시 조천읍 대흘리 1122 일대에 지하 1층~지상 4층 16개동이 들어선다. △전용 84㎡A타입 24가구 △전용 84㎡B타입 75가구 △전용 84㎡C타입 88가구 등 총 187가구로 구성된다.

‘제주 더 오름 카운티 원’이 들어서는 조천읍에는 향후 4차에 걸쳐 대규모 주거지역이 조성될 예정이다. 우수한 교통여건도 갖췄다. 제주시의 신공항간 도로 건설도 예정돼있다. 도로가 완공되면 단지 앞 시내버스를 통해 제주공항과 조천읍내를 편리하게 이동할 수 있다. 현재 조성 중인 애월~조천간(애조로) 간선도로가 개통 되면 제주시와의 접근성이 크게 개선될 전망이다.

직주근접의 요소도 갖췄다. 제주 내 핵심시설로 손꼽히는 제주 첨단과학기술단지가 직선거리 약 10㎞내에 자리 잡고 있다. 제주 첨단과학기술단지에는 다음카카오와 제주국제자유도시개발센터(JDC)를 비롯해 130여개의 기업이 입주해 있다. 함덕서우봉해변, 동백동산(람사르습지도시), 에코랜드 테마파크, 비자림 등도 반경 약 15㎞ 안에 있다.

생활인프라도 풍부핟. 보건소, 약국, 농협, 하나로마트 등 다양한 편의 시설과 대규모골프장이 10㎞ 이내에 자리 잡고 있어 생활편의시설 및 레포츠를 누리기에 좋은 조건을 갖추고 있다. 자녀들을 위한 교육 인프라도 갖췄다. 단지 인근에 대흘초등학교가 위치해 있으며 조천중학교, 함덕중학교, 함덕고등학교, 대기고등학교 등이 가깝다.

‘제주 더 오름 카운티 원’은 아파트의 편리함과 단독주택의 쾌적함을 모두 누릴 수 있는 타운하우스로 조성된다. 한 동에서 현관은 같이 쓰지만 공간을 독립적으로 사용할 수 있는 분리가변형 설계가 적용된다. 입주민들의 라이프스타일에 따라 효율적으로 공간을 사용할 수 있다. 일부세대에는 테라스도 적용돼 다양한 공간 활용이 가능하다.

단지 내에는 약 1㎞에 달하는 산책로를 개설한다. 노인정, 어린이놀이터, 피트니스센터, 북카페(공부방․과외방) 등 다양한 주민편의시설과 각 동별 커뮤니티시설도 들어선다. 최근 제주 내에서 늘어나고 있는 전기차 수요를 위해 단지 내에 전기차 충전소(23대)도 설치할 예정이다.

‘제주 더 오름 카운티 원’의 모델하우스는 제주특별자치도 제주시 노형동 3791-3에 마련된다.

선한결 기자 always@hankyung.com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