건축설계 · CM(건설관리) · 감리업체인 희림종합건축사사무소는 강원도 원주혁신도시로 이전하는 국민건강보험공단 신사옥의 설계를 맡았다고 15일 발표했다.

설계 현상공모에서 희림컨소시엄(희림종합건축사사무소,종합건축사사무소 건원)이 최우수로 당선된 데 따라 희림은 국민건강보험공단과 25억2400만원의 설계용역 계약을 체결했다.

설계안에 따르면 신사옥은 부지 2만9335㎡,연면적 6만8993㎡ 규모로 지어진다. 업무본동,전산센터,다목적홀,보육시설 등이 들어설 예정이다.

'뿌리깊은 건강한 나무'를 기본 컨셉트로 주변 자연경관,경사지를 적극 활용한다. 친환경 요소도 적극 도입, 에너지효율이 높은 그린빌딩으로 설계했다.

심은지 기자 summit@hankyung.com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