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우자동차판매 건설부문이 부천시 원미구 상동에 주거형 오피스텔 '대우 마이빌'을 선보인다.

전철 송내역 역세권에 건립될 대우디오빌은 16일 견본주택을 열고 분양에 들어간다.

13∼24평형 4백60실 규모다.

16∼19평형 1백8실은 복층으로 꾸며 4∼5평의 다락방을 덤으로 제공한다.

평당 분양가는 3백60만∼4백10만원선이다.

송내역 인근 반달마을 10평형대의 아파트보다 평당 1백10만원이상 저렴해 투자가치가 높다고 대우자판 관계자는 설명했다.

냉장고 에어컨 샤워부스 등 생활가구와 편의시설은 빌트인으로 제공한다.

(032)327-4601

박영신 기자 yspark@hankyung.com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