서울시는 11일 건물균열과 가스누출로 물의를 빚고있는 여의도 목화아파트
에 대해 가스관을 교체해 주고 건물 정밀안전진단을 실시키로 했다.

가스관교체는 우선 이 아파트의 도시가스 설비를 한 "정주열연''에 의뢰,
균열이 심한 신축이음새 부분부터 빠른 시일내 보수.교체토록 할 계획이다.

서울시는 건물 정밀안전진단이 최소한 3개월정도 걸릴 것이라고 밝혔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