LG U+, 알뜰폰 요금제로 일상속 탄소중립 실천한다
LG U+, 알뜰폰 요금제로 일상속 탄소중립 실천한다

한국환경공단과 탄소중립 실천하면 친환경 제품 선물하는 ‘탄소중립 실천요금제’ 출시

탄소중립실천 11GB·7GB 요금제 9개 알뜰폰 업체서 판매…친환경 목욕 세트도 증정

(대표 황현식/www.lguplus.com)가 한국환경공단(이사장 안병옥)과 함께 생활 속 탄소중립 실천 시 친환경 제품을 선물하는 ‘탄소중립 실천요금제’를 출시한다고 8일 밝혔다.

알뜰폰(MVNO) 이용 고객을 대상으로 출시된 탄소중립 실천요금제는 한국환경공단의 ‘탄소중립 실천포인트(https://www.cpoint.or.kr/netzero/ghg/Main.do)’에 가입하고, 탄소중립 생활실천에 참여하면 단계별로 사은품을 제공하는 ESG 요금제다.

우선 고객이 요금제에 가입 후 1개월 이내에 탄소중립 실천포인트에 가입하면 친환경 세안 비누와 로션이 선물된다. 이어 요금제 가입 후 12개월 이내에 6개 분야* 탄소중립 실천 항목 중 1개 이상 완료하면 ▲샴푸 비누(2개) ▲바디 비누(1개)로 구성된 친환경 목욕용품 세트도 증정된다.

탄소중립 실천요금제 뿐만 아니라 LG유플러스 망을 이용하는 알뜰폰과의 공동 파트너십 프로그램인 ‘+알파(https://mvnopartners.uplus.co.kr/)’에서 후불 요금제에 가입하고 탄소중립 실천포인트에 가입한 고객에게도 친환경 세안 비누와 로션을 제공한다.

탄소중립 실천요금제는 LG유플러스 망을 사용하는 9개 알뜰폰 업체*에서 가입할 수 있다. 요금제는 기본 데이터 월 11GB에 일 2GB를 추가로 제공하고, 모두 소진 시 3Mbps 속도로 데이터를 무제한 제공하는 ‘탄소중립실천 11GB’와 데이터 월 7GB 기본 제공에 모두 소진시 1Mbps 속도로 무제한 제공하는 ‘탄소중립실천 7GB’ 2종이다**. 월 이용요금은 ▲탄소중립실천 11GB 2만900원 ▲탄소중립실천 7GB 6600원부터이며, 세부 가격은 사업자별로 상이하다.

앞서 LG유플러스는 알뜰폰 이용요금의 일부를 대한적십자사에 기부하는 ‘희망풍차 기부요금제’를 출시하는 등 ESG 실천에 적극 나서왔으며, 최근 MZ 세대 고객들을 중심으로 환경 보호에 대한 관심이 높아지는 추세에 맞춰 탄소중립 실천요금제를 선보였다.

한국환경공단 오승환 탄소중립지원처장은 “공단은 다양한 기관과의 협업으로 탄소중립을 실천하는 국민에게 인센티브 외에도 금융우대, 레저 등 생활밀착형 혜택을 드리기 위해 노력하고 있다”며 “이번 통신사의 알뜰요금제 출시가 국민들의 탄소중립 실천행동을 가속화하는 계기가 되기를 기대한다”고 말했다.

LG유플러스 유호성 MVNO사업담당은 “고객들이 탄소중립 실천문화를 쉽게 이해하고, 참여하길 바라는 마음에 한국환경공단과 함께 탄소중립 실천요금제를 만들었다”며 “앞으로도 고객이 일상 속에서 쉽게 참여할 수 있는 ESG 요금제를 지속 출시하겠다”고 밝혔다.

한편 탄소중립실천포인트제도는 일상 속에서 탄소중립 활동을 실천하면 실적에 따라 ‘탄소중립 실천포인트’를 제공하는 제도다. 가입 고객은 활동에 참여하고 쌓은 포인트를 연 7만원 한도 내에서 현금 또는 카드 포인트로 받을 수 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