큐렉소, 2분기 의료로봇 10대 및 
2020년 이후 71대 공급하며 의료로봇 시장 선도
의료로봇 전문기업 주식회사(060280, 대표이사 이재준)는 2분기 10대의 의료로봇 공급을 완료하였다고 8일 밝혔다.

2분기 10대 중 7대는 국내이며 3대는 해외 수출이다. 이로써 큐렉소는 올 상반기 총 23대의 의료로봇을 공급하였으며 이는 2020년 18대를 초과하고 2021년 30대 대비 77% 수준이다.

의료로봇 시장 특성 상 상반기 대비 하반기의 매출 인식이 큰 시장에도 불구하고 올 상반기는 지속적인 영업활동 → 계약 → 제조 → 설치 → 임상단계가 원활히 진행되는 등 브랜드 인지도 향상에 따른 공급 확대 및 시장점유율 상승으로 이어지고 있다.

먼저, 인공관절 수술로봇 ‘큐비스-조인트’는 국내 정형외과 전문병원을 중심으로 수요가 이어지고 있으며 Live Surgery를 통해 ‘큐비스-조인트’만의 완전자동로봇의 특장점을 집도의가 발표하는 등 슬관절 로봇수술 심포지엄을 포함한 여러 학회에 참여하며 마케팅 활동을 강화하고 있다. 뿐만 아니라 메릴 헬스케어를 통한 인도 병원으로의 수출도 증가하며 인도 내에서의 시장점유율도 크게 개선되고 있다.

척추수술로봇 ‘큐비스-스파인’은 지난 4월 미국 캘리포니아주 오렌지카운티에 위치한 UCI Medical Center Cadaver Lab에 설치되어 임상 테스트가 이어지고 있으며 5월에는 미국 필라델피아에 소재한 Pennsylvania Convention Center에서 미국 척추임플란트 기업 Aegis Spine과 함께 「AANS 2022」에 참가하여 여러 기업 및 의료진들을 대상으로 ‘큐비스-스파인’의 기술력 및 경쟁력을 설명한 바 있다.

보행재활로봇 '모닝워크'는 「선별급여 지정 및 실시 등에 관한 기준」의 일부개정에 따라 2월 1일부터 3등급 재활로봇에 대하여 건강보험 급여화가 시작되어 임상 효과에 대한 기대와 신뢰가 늘어나면서 판매가 증가하고 있으며 대학병원, 재활병원 및 요양병원 등 다양한 병원에서의 수요 확대가 이어지고 있다.

또한, 지난 4월 미국 텍사스주 샌안토니오에서 개최된 세계 최대 「미국 작업치료사협회 AOTA EXPO 2022」을 시작으로 오스틴에 위치한 재활센터 ‘Spero Rehabilitation Center’에 ‘모닝워크’가 설치되어 물리치료사를 대상으로 제품 소개, 기능 설명 등 교육을 진행하고 있으며 상지재활로봇 기업 ‘‘Harmonic Bionics’와 사업 협력 및 3백만 달러 규모의 전략적 투자(SI) 계약을 체결함으로써 본격적인 미국 진출을 한 단계씩 밟아 나아가고 있다.

이재준 대표는 “의료로봇 제작을 위한 부품 수급, 물류 환경의 어려움 등 대내외 매크로 악재에도 불구하고 큐렉소 의료로봇의 수요 확대가 이어지고 있으며 이에 따른 공급 역시 증가함으로서 매출 성장은 지속될 것이다.”라며 “최근 405억 원의 자금조달을 통해 안정적 부품 수급을 통한 재고 확보, 국내외 의료로봇 시장에서의 마케팅 활동 강화 및 해외 인허가 추진 등 의료로봇 사업의 양적 및 질적 성장을 위해 임직원은 최선의 노력을 경주하고 있다.”라며 포부를 밝혔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