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신證, ‘비상장주식 안심거래 서비스’ 실시
이 안전한 장외주식 거래 서비스를 시작한다.

대신증권은 3일, 비상장주식 정보제공 및 거래 플랫폼 ‘GET STOCK’에 거래고객의 실명과 주식 실보유 여부 등을 확인하고 결제를 이행해주는 ‘비상장주식 안심거래 서비스’를 오픈한다고 밝혔다.

‘GET STOCK’은 인터넷 서비스 기업 ‘줌인터넷(ZUM)‘이 대신증권과 제휴하여 출시하는 비상장주식 거래 플랫폼이다. 대신증권은 ‘GET STOCK’을 통한 비상장주식 매매과정에서 장외주식 거래에 취약한 허위매물, 결제사고를 막고 안전한 거래서비스를 제공하기 위해 ‘비상장주식 안심거래 서비스’를 마련했다.

고객이 ‘GET STOCK’ 어플에서 대신증권 또는 크레온 계좌를 등록하면 거래고객의 실명과 주식 실보유 여부를 인증받아 안전하게 거래할 수 있다. 거래를 원하는 고객은 ‘종목 거래 게시글’에서 종목을 선정한 뒤 수량과 가격을 협의하면 된다. 양 당사자가 협의된 내용으로 거래요청을 하면, 대신증권은 매수인에게 비상장 주식을 입고하고 매도인에게 거래대금을 입금한다.

대신증권은 ‘GET STOCK’ 어플을 통한 장외주식 매도수수료를 연말까지 무료로 적용할 예정이다.

김상원 대신증권 디지털부문장은 “이 서비스를 이용하면 오프라인과 유선으로만 가능했던 비상장 거래를 모바일로 편리하게 거래할 수 있다”라며 “향후에도 안심 결제시스템과 투자자보호를 위해 다양한 장치로 안전하게 비상장 주식을 투자할 수 있도록 노력할 것”이라고 말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