은 2일, 지역사회 문제해결을 위해 청년 비영리단체를 지원하는 '지역 청년활동가 지원사업(Boost Your Local)' 2기 공모를 실시한다고 밝혔다.

'지역 청년활동가 지원사업'은 삼성생명이 행정안전부, 사회연대은행과 공동시행하는 민간협력 사업이다. 작년 8월 삼성생명-행정안전부-사회연대은행간 MOU를 체결했고, 지방권 청년 일자리 부족 등 지역문제 해결을 위해 노력하는 청년활동가를 대상으로 2021년부터 5년간 50억원을 지원하고 있다.

작년에는 21개 단체를 선정해 사업비 및 교육, 컨설팅, 네트워킹을 지원하고 있고 각 청년단체는 문화·환경·도시재생·교육 등 다양한 분야에서 지역문제를 해결하기 위해 활동 중이다.

1기 단체 중 하나인 전북 '장수청년산사공'은 장수군 장계면에 위치해 있는 오래된 건물을 리모델링하여 아이 돌봄 시설을 개소했고, 경북 의성의 청년단체인 '애니웨어'는 평소 버려지는 못난이 농산물을 구매하여 관광객 대상으로 요리 체험을 제공하는 등 다양한 문화체험 사업을 전개 중이다.

지역 청년활동가 지원사업 2기 공모는 5월 30일부터 6월 24일까지이며, 만 19세~만 34세 이하(1987년 6월25일~2002년 6월26일생) 청년이 대표인 비영리단체만 지원할 수 있다. 또한, 대도시 공익사업을 지방으로 확산시킨다는 취지를 살려 등록 기준지 및 소재지가 서울 및 광역시인 청년단체는 대상에서 제외된다.

선정규모는 최대 25개 단체이며, 선정된 단체는 최대 4,500만원까지 지원받을 수 있고 간접비를 최대 50%까지 지원할 예정이다. 지원을 희망하는 청년단체는 사회연대은행 홈페이지에서 신청서를 다운받아 작성한 후 6월 24일까지 제출하면 된다.

한편, 삼성생명 송상진 사회공헌단장은 "청년이 살아야 지역이 산다"며, "청년의 힘으로 지역의 문제를 주체적으로 해결할 수 있도록 지원금뿐 아니라 교육, 컨설팅 등 다양한 지원을 아끼지 않겠다"고 밝혔다.